2019년08월24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세무조사 후폭풍 영업일비 반토막 제약사
[ 2019년 04월 18일 14시 39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국내 일부 제약사가 국세청으로부터 세무조사를 받은 후 수백억원대의 추징금을 부과받은 실정. 이와 관련, K제약은 지난 1월 중부지방국세청으로부터 117억 4105만원의 추징금을 부여받았다고 공시. 이에 앞서 S제약은 서울지방국세청 세무조사 결과, 197억2886만원을 추징당했다는 전언. 

국세청의 추징세액 후유증은 자연스럽게 회사 영업사원(MD)들에게 영향을 끼쳐. 영업 실적에 대한 보상 차원으로 제공되는 인센티브가 줄었으며, 영업사원 활동비인 '일비' 삭감 조치도 취해졌다는 후문. S사의 경우 기존에 제공하던 금액에 절반 가까이 줄어든 것으로 알려졌는데 반대로 내부 실적 압박은 갈수록 가중된다는 전언.

S사 직원은 "제네릭 규제는 강화되고 경쟁이 나날이 늘어 총알(실비 지원) 장전이 필수인데, 일비 등이 올해 대폭 삭감돼 실적이 하락할까봐 걱정된다. 지금이야말로 직원 사기 진작을 위해 오히려 지원을 늘려도 모지랄 판에 인센티브에 이어 일비까지 줄어 어떻게 영업을 해야 할지 우려된다"고 답답함을 하소연.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식품의약품안전처 정책과장 부이사관 김명호·이남희 外
박혜경 질병관리본부 위기대응생물테러총괄과장
서울성모 민창기 교수, 국제보건의료재단 보건복지부 장관상
김철민 교수(서울성모병원 완화의학과), K-Hospital 보건복지부장관상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이동준 전문위원(前 심평원 대구지원장)
종근당홀딩스 신임 대표에 최장원 대외협력 전무
오주한 교수(분당서울대병원 정형외과), 미국스포츠의학회지 편집위원
정현주 명지성모병원 경영총괄원장, 복지부장관 표창
비브라운 코리아, 채창형 신임 대표이사
경희대학교의료원 미래전략처장 조윤제교수·경영정책실 부실장 이봉재교수-경희의료원 환자안전본부장 김의종교수·홍보실장 윤성상 교수 外
제24회 서울특별시의사회의학상 개원의학술상 한승경·염창환·전소희-젊은의학자논문상 서종현 外
권순용 은평성모병원장, 제16회 한독학술경영대상
고길석 광주 수완센트럴병원장 부친상
고원중 교수(삼성서울병원 호흡기내과)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