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5월30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요양병원협회 신임회장 손덕현 만장일치 추대
이달 26일 정기총회서 인준, ‘존엄케어’ 선포식도 진행
[ 2019년 03월 26일 14시 06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손덕현 이손요양병원 원장이 제9대 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 회장에 취임했다. 임기는 오는 2021년까지 2년이다.
 
아울러 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는 향후 협회 정식명칭을 대한요양병원협회로 변경하는 한편 노인인권 신장을 위해 존엄케어를 선포했다.
 
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는 26일 서울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정기총회에서 이사회 만장일치로 손덕현 현 부회장을 신임회장으로 추대했다.
 
손덕현 신임회장은 내과 전문의로, 부산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했다. 현재 울산 울주군에서 이손요양병원을 운영 중이다.
 
그동안 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 보험위원장을 거쳐 현재 노인요양병원협회 부회장, 중소병원협회 부회장, 병원협회 총무이사 등을 맡고 있다.
 
특히 존엄케어를 정착시키기 위해 ‘42탈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왔다. 42탈이란 냄새, 욕창, 낙상, 신체구속 등 4개를 없애고, 기저귀와 침대에서 자유롭게 한다는 개념이다.
 
이손요양병원에서 실시한 노력과 결실을 담아 노인에게도 내일이 있다는 책을 출간하기도 했다.
 
손덕현 신임회자은 존엄케어가 노인의 삶 모든 분야에서 긍정적 변화와 지속적 인권 신장,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이어 노인들이 요양병원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요양병원 신뢰를 위해 협회는 사회공헌, 연구, 인권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는 이날 협회 명칭을 대한요양병원협회로 변경하고 노인인권 신장을 위한 존엄케어 선포식을 진행했다.
 
선언문에는 개인적 욕구에 상응하는 질 높은 의료 및 돌봄서비스를 요구하고 제공받을 권리 의료, 간병, 복지, 관련 활동의 과정에 대한 알권리 입원 중 개인의 삶에 영향을 미치는 모든 부분에서 정보에 접근하고 자기결정권을 행사할 권리 차별하지 않고 평등한 처우를 받을 권리 신체적 구속을 당하지 않을 권리 사생활과 비밀 보장에 대한 권리 비난이나 제약을 받지 않고 원내 운영과 서비스에 대한 개인적 견해와 불평을 표현하고 이의 해결을 요구할 권리 안전한 치료와 현경을 제공받을 권리 등이 포함됐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한숨 깊어지는 요양병원 “내년 더 두려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