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8월24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길병원 전공의 사망···'적정 근무시간' 논란 커질 듯
대전협 "병원측 주장과 달리 고인 휴식시간도 없이 근무"
[ 2019년 02월 14일 16시 56분 ]
[데일리메디 고재우 기자] 길병원 소아청소년과 전공의 A씨 사망으로 논란이 증폭되고 있는 가운데, 대한전공의협의회(대전협)가 길병원의 주장을 적극 반박하고 정부에 대해서는 전공의법 준수 여부에 대한 조사를 촉구했다.
 
대전협은 14일 오후 2시 서울역 KTX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80시간 근무 등 전공의법과 관련해 정부의 책임 있는 실태조사와 조치를 요구했다.
 
대전협은 “사망한 A전공의는 누구보다 성실하게 환아를 진료하며 최선을 다하는 전공의였다”며 “길병원은 법을 지켰다고 하지만, 하루 4시간에 이르는 휴식시간은 서류에만 존재하는 것이었다”고 비판했다.
 
 
이어 “A 전공의는 퇴근 후에도 환자나 남은 업무를 위해 짧게는 30분에서 길게는 3시간에 달하는 시간을 일했다”며 “길병원은 주당 80시간을 지켰다고 하지만 사실 일주일 168시간 중 110시간을 일하고 있었다”고 주장했다.
 
앞서 길병원이 “A 전공의는 주 평균 87시간 근무하고, 최대 연속근무도 35시간이었다”고 주장한 데 대한 반박이다.
 
대전협은 ▲24시간 근무 중 20시간만 인정 등 휴게시간 임의 제외 ▲허위 당직표 ▲서류 상 근무시간이 아닌 때에도 근무 ▲교육 목적의 8시간 연장수련에 대한 확대해석 등 병원 측의 잘못된 주장에 대해서도 일일이 열거했다.
 
나아가 이 같은 현실이 전국 수련병원에서 다수 일어난 것이라는 주장도 나왔다. 실제로 지난해 대전협 등의 설문조사에 따르면 ‘최근 6개월 동안 주 최대근무시간이 80시간 넘긴 경험이 있는 전공의 비율’에 따르면 전공의들은 주 평균 최대 144시간을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전협은 “조사에서 가천대 길병원은 전공의법을 잘 지키는 것으로 공개됐는데, 길병원에서 이 정도면 다른 병원은 어떻겠느냐”고 반문하며 “정말 병원들이 전공의법을 준수하고 있는가. 인력보충 등 제대로 되고 있는가”라며 의문을 제기했다.
 
아울러 대전협은 복지부와 길병원을 포함한 전국 수련병원에 세 가지 요구안을 내놨다.
 
우선 관리·감독 의무를 가진 정부가 익명으로 접수되는 제보 및 수련환경평가를 제대로 이행하고, 전국 수련병원은 법정 휴식시간 보장 및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을 위한 실질적인 노력하며, 길병원 측에서 유가족에 대한 진정성 있는 사과를 해야 한다는 것 등이다.
 
대전협 이 회장은 “6년 전에도 복지부·병원 등이 수련환경을 개선하겠다고 약속했지만, 문제는 여전히 반복되고 있다”며 “정부는 언제까지 병원만 보호할 것인가”라고 질타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는 A 전공의 유가족이 참석해 길병원 측의 진정성 있는 사과를 요구했다.
 
A씨 누나인 B씨는 “병원 측이 전공의법 준수 등 수련환경에 문제가 없었고, 동생의 근무태도가 있다는 뉘앙스의 이야기를 했다”며 “저희 할머니께서 동생 죽음 7일 후 돌아가셨을 만큼 충격이 큰 상황이기 때문에 동생의 명예를 깎아 내리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k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길병원 전공의 과로사 추정···뜨거워지는 '근무시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식품의약품안전처 정책과장 부이사관 김명호·이남희 外
박혜경 질병관리본부 위기대응생물테러총괄과장
서울성모 민창기 교수, 국제보건의료재단 보건복지부 장관상
김철민 교수(서울성모병원 완화의학과), K-Hospital 보건복지부장관상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이동준 전문위원(前 심평원 대구지원장)
종근당홀딩스 신임 대표에 최장원 대외협력 전무
오주한 교수(분당서울대병원 정형외과), 미국스포츠의학회지 편집위원
정현주 명지성모병원 경영총괄원장, 복지부장관 표창
비브라운 코리아, 채창형 신임 대표이사
경희대학교의료원 미래전략처장 조윤제교수·경영정책실 부실장 이봉재교수-경희의료원 환자안전본부장 김의종교수·홍보실장 윤성상 교수 外
제24회 서울특별시의사회의학상 개원의학술상 한승경·염창환·전소희-젊은의학자논문상 서종현 外
권순용 은평성모병원장, 제16회 한독학술경영대상
고길석 광주 수완센트럴병원장 부친상
고원중 교수(삼성서울병원 호흡기내과)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