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8월24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보건의료노조 “녹지국제병원, 공공병원 전환” 촉구
[ 2019년 02월 14일 13시 02분 ]
[데일리메디 고재우 기자] 지난해 조건부허가 이후 갖가지 논란에 빠진 제주녹지국제병원을 공공병원으로 전환해야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보건의료노조(이하 보건노조)는 14일 성명서를 통해 "문재인정부가 취할 수 있는 가장 현명한 선택은 녹지국제병원을 공공병원으로 전환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보건노조는 “영리병원 허용이 문재인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주요정책과 정면으로 배치된다”며 그 이유로 영리병원 허용이 ▲문재인케어에 역행 ▲지난해 발표한 ‘공공보건의료 발전 종합대책’과 상충 ▲복지부가 지난 11일 발표한 ‘제2차 사회보장기본계획’ 위배 등을 들었다.
 
이외에도 보건노조는 최근 녹지국제병원 관련해 제기된 ▲녹지그룹의 병원 운영 경험 전무 ▲미래의료재단 등 내국인과 국내자본의 우회투자 의혹 ▲개원 당시 가압류 상태였던 녹지국제병원 대지 및 건물 ▲녹지그룹 측의 사업포기 의사 등 갖가지 논란에 대해 열거하기도 했다.
 
보건노조는 “녹지국제병원을 공공병원으로 전환한다면 영리병원을 허용하지 않겠다는 공약도 지킬 수 있고, 문재인정부의 핵심 정책인 문재인케어와 공공의료 확충·사회 균형발전과 삶의 질 향상을 밀고 나갈 수 있다”며 “민간이 의료공급의 대부분을 담당하고 있는 상황에서 공공병원 전환은 필요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녹지국제병원은 시설·장비·인력 등 공공의료 인프라가 부족한 의료취약지인 제주남부지역 공공거점병원이 될 수 있다”며 “제주도내 자체의료서비스 충족률이 낮고, 도외 의료이용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녹지국제병원의 공공병원 전환은 지역의료체계 강화와 지역주민들의 의료편익 증진·지역경제 활성화 등에도 도움이 된다”고 덧붙였다.
 
또 녹지국제병원 미래 청사진에 대한 견해와 함께 영리병원 논란의 종지부를 찍고, 비영리병원을 설립할 수 있도록 정책을 변경한 사례를 내놓기도 했다.
 
보건노조는 “분만·재활·정신보건 등 필수의료서비스 제공, 장기요양서비스 제공 및 노인질환전문치료센터 설립, 관광지에 걸맞은 건강검진·건강증진시설·감염질환센터 등 보건의료 인프라 구축 등 역할을 해야 한다”며 “제주도 특수한 의료환경 등 고려해 지역주민들 여론을 수렴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영리병원 논란을 종식하고 비영리병원 설립이 가능토록 정책을 변경한 사례에 대해서도 의견을 내놨다.
 
보건노조는 “경제자유구역인 인천 송도에서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영리병원 예정 부지(8만㎡) 토지이용계획을 변경해 비영리 국내병원 설립이 가능토록 산업통상자원부(산자부)에 요청했고, 산자부는 이를 허용해 국내 종합병원 진출이 가능해졌다”며 “녹지국제병원 공공병원 전환도 가능하다”는 의사를 내비쳤다.
k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영리병원 저지" 청와대 앞 삭발식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식품의약품안전처 정책과장 부이사관 김명호·이남희 外
박혜경 질병관리본부 위기대응생물테러총괄과장
서울성모 민창기 교수, 국제보건의료재단 보건복지부 장관상
김철민 교수(서울성모병원 완화의학과), K-Hospital 보건복지부장관상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이동준 전문위원(前 심평원 대구지원장)
종근당홀딩스 신임 대표에 최장원 대외협력 전무
오주한 교수(분당서울대병원 정형외과), 미국스포츠의학회지 편집위원
정현주 명지성모병원 경영총괄원장, 복지부장관 표창
비브라운 코리아, 채창형 신임 대표이사
경희대학교의료원 미래전략처장 조윤제교수·경영정책실 부실장 이봉재교수-경희의료원 환자안전본부장 김의종교수·홍보실장 윤성상 교수 外
제24회 서울특별시의사회의학상 개원의학술상 한승경·염창환·전소희-젊은의학자논문상 서종현 外
권순용 은평성모병원장, 제16회 한독학술경영대상
고길석 광주 수완센트럴병원장 부친상
고원중 교수(삼성서울병원 호흡기내과)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