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1월22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극단적 선택 간호사···유서 내용 충격
서울 소재 의료기관 재직, "병원 사람들은 조문 오지 말라"
[ 2019년 01월 11일 06시 05분 ]

[데일리메디 정숙경 기자] 최근 서울 소재 한 의료기관에서 간호사가 자택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실이 뒤늦게 전해졌다. 

10일 일부 언론에 따르면 유서에는 "같은 병원 사람들은 조문도 오지 말라"고 써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유족들은 직장 내 괴롭힘을 원인으로 지목하면서 제대로 된 진상조사를 촉구하고 있다.
 

이 간호사는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는데 사망원인은 약물 과다 투여로 추정되고 있으며 유족들은 평소 직장에서의 괴로움을 호소했다고 주장했다.
 

5년 동안 해당 의료기관에서 근무했지만 유서에서는 병원 사람들의 조문을 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jsk6931@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간호사 10명 중 8명 "최근 3개월내 이직 생각"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데일리메디 2019년 신입·경력 취재기자-광고·영업직 모집
대한퇴행성신경질환학회 박성혜 회장 취임
세종병원, 대한심폐소생협회 '최우수 교육센터상'
대한이비인후과의사회 차기회장 박국진원장
원영주 중앙암등록사업부장(국립암센터), 국제암등록본부협회 아시아 대표
한국MSD, 의학백과사전 '머크 매뉴얼' 200권
박상화 원장(박상화정형외과의원) 장녀
이상양 원장(비해피이상양의원) 장녀
분당서울대병원,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최태영 교수(대구가톨릭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
365mc병원, 아트건강기부계단 성금 518만원
윤택림 교수(전남대병원 정형외과), 광주의료산업발전협의회 초대 회장
이홍기 교수(건국대병원 종양혈액내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김인규 연세의대 명예교수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