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1월14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공사 지연 강남성심병원 제2신관 금년 6월 완공
지상 5층·7층 2개 건물, 개원가·종합병원 "환자 영향 등 경영 셈법 분주"
[ 2019년 01월 10일 06시 38분 ]


[데일리메디 박다영 기자] 한림대 강남성심병원 제2신관 건립을 앞두고 인근 의료기관들이 각기 다른 셈법으로 분주한 모습이다.
 

강남성심병원은 2012년 해당 부지(당시 대림시장)를 매입하고 제2신관 건립을 추진했지만 의료원의 동탄성심병원 개원 등 내부 사정으로 인해 미뤄졌다.


부지를 매입하고 강남성심병원은 3년 가량의 시간이 흐른 지난 2015년 4월 지하 6층 지상 5층 규모의 교육연구시설의 착공에 들어갔다. 2017년 6월 준공을 목표로 삼았던 공사는 2017년 중단되면서 2019년 6월 완공으로 변경됐다.


공사가 재개되면서 공사예정기간과 더불어 건물 용도도 교육연구시설에서 의료시설(병원)로 변경됐다. 금년 6월까지 강남성심병원은 지하 6층, 지상 5층 건물과 지상 7층 건물을 추가해 2개 동을 건설할 예정이다.


강남성심병원이 제2신관 완공까지 6개월 가량을 남겨둔 상태에서 인근 의료기관들은 각기 다른 셈법을 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강남성심병원이 소재한 영등포구 개원가는 "강남성심병원이 규모를 키우면 호재로 작용할 것“이라는 기대감을 내비쳤다.


영등포구의사회 이상훈 회장은 “강남성심병원은 2차 종합병원이라 오히려 지금 개원가들과 환자 경쟁을 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병상 수를 늘리고 병원 규모를 키우면 개원가와 외래 환자들을 두고 경쟁하는 일은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진료 의뢰-회송으로 오히려 서로 도움을 줄 수 있지 않을까 한다”고 예측했다.


강남성심병원 인근에는 대림성모병원, 성애병원, 명지성모병원 등 다수의 2차 종합병원이 경쟁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들은 제2신관 건립으로 강남성심병원이 환자 모객에 유리한 고점을 차지할 수 있을 것으로 보는 동시에 병원 규모 확대로 종합병원을 넘어 상급종합병원과 경쟁하게 될 것이라는 예측을 내놨다.


강남성심병원 인근 A종합병원 관계자는 “근처에 비슷한 환자들이 찾는 여러 병원들이 있는데 새로운 시설을 갖춘다면 강남성심병원의 제2신관으로 환자들이 몰릴 수 있다”면서 “아무런 영향을 주지 않을 것으로 보기는 어렵다. 병원들이 각각 나름의 대책을 마련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B종합병원 관계자는 “강남성심병원이 제2신관을 연구기관이 아닌 의료시설로 건립하기로 방향을 바꾼 것이면 2차 종합병원을 넘어 상급종합병원 규모로 키울 것으로 보인다”며 “병원 규모가 커지면 근처 종합병원이 아니라 상급종합병원과 경쟁하지 않겠냐”고 말했다.


그는 “제2신관이 완공되면 고려대학교 구로병원과 서울시 보라매병원 등과 경쟁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림대의료원 측은 구체적인 병상 규모나 진료과목은 추후 논의될 예정이라는 설명이다.


한림대 의료원 관계자는 “올해 6월 건물이 완공되면 그 이후 운영 방안 등이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면서 “구체적인 병상 규모나 진료과목 등은 아직 논의 중인 단계다. 올 봄에 확정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헀다.

allzer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최찬 교수(화순전남대병원 병리과), 대한병리학회 차기회장
강동희 대한두개안면성형외과학회 이사장 취임
박성파 교수(경북대병원 신경과), 대한신경과학회 JCN 연구자상
분쉬의학상 본상 구본권 교수(서울의대 내과학)·젊은의학자상 기초부문 조성권·임상부문 이주호 교수
대한골대사학회 신임 이사장 김덕윤 교수(경희대병원 핵의학과)
(주)지원 임직원, 칠곡경북대병원 5000만원
신현진 교수(건국대병원 안과) 대한안과학회 학술대회 구본술 학술상
박성파 교수(경북대병원 신경과), 대한신경과학회 JCN 연구자상
조경진 교수(단국대병원 안과), 대한안과학회 세광학술상 대상
박윤길 교수(강남세브란스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연하장애학회장 취임
가톨릭의대 김영균·서울의대 정희순 교수, 제41회 유한결핵및호흡기학술상
이덕희 교수(이대목동병원 응급의학과), 행정안전부 장관상 표창
김호성 신촌세브란스병원 어린이병원장 장인상
최재구 한강수병원 대표 원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