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0월14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혹시나 심정 '기피과 전공의' 추가모집
91개 기관 386명 신청, 병리과·핵의학과 등 충원여부 주목
[ 2019년 01월 04일 12시 06분 ]
[데일리메디 2019년 전후기 전공의 모집에서 정원을 채우지 못한 91개 수련기관이 추가모집에 나선다. 이들 기관이 희망하는 레지던트는 총 386명에 달한다.
 
대부분의 수련기관들이 전통적 기피과인 외과, 흉부외과, 비뇨의학과 등의 충원에 나선 가운데 올해 처참한 상황을 맞았던 병리과와 핵의학과 등의 충원 여부에 관심이 모아진다.
 
2019년도 레지던트 1년차 추가모집은 지난 3일부터 4일까지 이틀 간 실시된다.
 
추가모집은 후기모집 병원 중 결원이 발생한 모든 과목, 전기모집 중에는 가정의학과, 결핵과, 방사선종양학과, 병리과, 비뇨의학과, 산부인과, 예방의학과, 외과, 진단검사의학과, 핵의학과, 흉부외과, 신경외과, 내과 중 정원을 채우지 못한 과목이 대상이다.
 
대한병원협회가 전국 수련병원들을 대상으로 추가모집 신청을 접수받은 결과 총 91개 기관이 368명의 레지던트 모집에 나서겠다고 신청서를 제출했다.
 
총정원제를 실시하고 있는 가톨릭중앙의료원은 총 36명의 전공의를 추가모집한다. 진료과별로는 외과가 7명으로 가장 많고, 병리과 6, 소아청소년과 5, 비뇨의학과가정의학과 4명 순이다.
 
이 외에도 방사선종양학과 3, 핵의학과예방의학과산부인과 각각 2, 흉부외과 1명씩을 선발할 예정이다.
 
서울대병원의 경우 정원 확보에 실패한 병리과 4, 예방의학과 3, 핵의학과 2, 방사선종양학과 2명 등 총 11명의 전공의 신청을 기다린다.
 
세브란스병원은 병리과 2, 핵의학과산부인과가정의학과 각각 1명씩 총 5명을, 삼성서울병원은 병리과 3, 방사선종양학과외과 각각 2, 핵의학과비뇨의학과 각각 1명씩 총 9명을 모집한다.
 
전기모집에서 순탄한 성적을 거둔 서울아산병원은 가정의학과 5, 핵의학과 1명 등 총 6명 채우기에 도전한다.
 
이번 추가모집에서 관심을 모으는 대목은 핵의학과와 병리과 충원 여부다. 지난 전기모집에서 핵의학과는 20명 정원에 단 1명이 지원하며 확보율 ‘5%’라는 최악의 성적표를 받았다.
 
병리과 역시 60명 정원에 17명이 지원해 확보율이 28.3%에 머무르며 우려를 키웠다.
 
과 운영 자체에 위기감을 느낀 수련기관들은 추가모집에 희망을 걸었다. 이번 추가모집에 나서는 핵의학과 레지던트는 26, 병리과는 58명에 달한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정형외과 ‘최고’ - 전공의 확보율 - 핵의학과 ‘최저’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형기 셀트리온헬스케어 대표 부친상
종근당고촌재단,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희망멘토링 부문 보건복지부장관상
삼일제약 티어실원스, 디지털 인공지능(AI) 솔루션 분야 '대상'
제1회 윤광열 약학공로상, 서울대 약대 이상섭 명예교수-제12회 윤광열 약학상, 한양대 약대 최한곤 교수
김광준 교수(중앙대병원 산부인과), 제14회 임산부의 날 국무총리 표창
김경식(연세의대 외과학)·박경수(서울의대 내과학)·박형욱(단국의대 인문사회의학)·오주형(경희의대 영상의학)교수 外,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外
대한의학회 JKMS 우수 심사자상 강지영·염준섭 교수 外-임상진료지침 우수평가상 오무경 원장·장유진 교수
서인진 간호사(울산대병원 권역호스피스센터), 복지부장관 표창
안규리(서울대병원 신장내과) 아시아이식학회 사무총장 선임
최창혁 교수(대구가톨릭대병원 정형외과), 대한관절경학회장 취임
박미혜 이대서울병원 교수, 대한산부인과초음파학회 회장 취임
나경세 교수(길병원 정신건강의학과), SCI편집위원 위촉
오귀영 이원의료재단 원장 모친상-박종익 교수(강원대병원 정신과) 장모상
한동수 한양대구리병원 병원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