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1월14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참담한 심정, 의료인 안전수가 확보 총력”
김용익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
[ 2019년 01월 04일 06시 46분 ]

국민건강보험공단 김용익 이사장[사진]이 의료인 안전을 위한 수가를 신설하기 위해 다각적 노력을 기울이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3일 저녁 김 이사장은 적십자병원 장례식장을 방문해 故 임세원 교수를 조문한 후 기자들과 만나 심경을 고백했다.


김 이사장은 “참담하다. 두 번 다시 이러한 일이 발생하면 안 된다. 재발방지를 위한 대책을 복지부와 논의하고 실질적으로 적용할 수 있도록 모든 방법을 쓰겠다”고 밝혔다.


이어 “그간 의료인 안전을 위한 수가체계에 대해서는 크게 신경 쓰지 못했는데 이번 일을 계기로 개선돼야 할 필수적 부분임을 느꼈다. 정부, 국회 등 모든 채널을 열어두고 적극적인 자세로 해법을 찾아보겠다”고 언급했다.


적정수가 보장을 위한 밑그림을 그려야 하는 공공기관의 수장으로서 가장 현실적으로 접근할 수 있는 부분은 바로 수가 신설을 비롯한 지원체계를 형성하는 것이라는 진단이다.


김 이사장은 “조문하면서 신경정신의학회 관계자들을 만나 무엇이 개선돼야 할 부분인지 얘기를 들었다. 세부적인 부분은 지금 당장 말하기 어렵지만, 학회 차원에 요청한 내용을 적용할수 있을지 등을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경정신과는 다른 과보다 환자로부터 피해를 당할 가능성이 높은 상황임을 깨닫고 됐고 이를 계기로 다양한 안전대책이 필요함을 인식했다는 것이다.
 

그는 “그간 정신과 차원에서 정부에 요구했던 부분이 충분히 관철되지 않았다고 판단된다. 이제부터라도 그 부분을 상세히 들여다볼 것”이라고 밝혔다.


국회에서도 제2의 임세원 교수 사태를 막기 위해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는 의견이 대다수를 차지했는데, 아직 교통정리가 되지 않은 부분이 있어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방법을 찾겠다는 다짐이다.


“의사라는 직업과 숭고한 가치 존중돼야”


최근 특사경 문제 등으로 의료계 공격을 받고 있는 건보공단 이사장이면서 의사이기도 한 그는 “의사라는 직업에 대한 숭고한 가치를 국민들도 알아주면 좋겠다”고 언급했다.  

일련의 의료사고 등으로 인해 의료인, 특히 의사 신뢰도가 떨어지고 있는 문제를 지적하며 인식 개선이 필요한 상황임을 강조했다.


김 이사장은 “일부 문제가 크게 번지는 경우가 있다. 그렇게 돼서는 안 된다. 故 임세원 교수처럼 환자들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의사들이 대부분임을 잊어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그는 “이번 일을 계기로 국민건강권 보장을 위해 최일선에서 노력하는 의사들의 희생정신을 기려야 한다. 그래야만 지금 준비하고 있는 다양한 정책들도 잘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진단했다. 

ray@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윤창호법·김용균법 이젠 '임세원법' 부상
복지부 "임세원 교수 추모, 제도적 장치 마련"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최찬 교수(화순전남대병원 병리과), 대한병리학회 차기회장
강동희 대한두개안면성형외과학회 이사장 취임
박성파 교수(경북대병원 신경과), 대한신경과학회 JCN 연구자상
분쉬의학상 본상 구본권 교수(서울의대 내과학)·젊은의학자상 기초부문 조성권·임상부문 이주호 교수
대한골대사학회 신임 이사장 김덕윤 교수(경희대병원 핵의학과)
(주)지원 임직원, 칠곡경북대병원 5000만원
신현진 교수(건국대병원 안과) 대한안과학회 학술대회 구본술 학술상
박성파 교수(경북대병원 신경과), 대한신경과학회 JCN 연구자상
조경진 교수(단국대병원 안과), 대한안과학회 세광학술상 대상
박윤길 교수(강남세브란스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연하장애학회장 취임
가톨릭의대 김영균·서울의대 정희순 교수, 제41회 유한결핵및호흡기학술상
이덕희 교수(이대목동병원 응급의학과), 행정안전부 장관상 표창
김호성 신촌세브란스병원 어린이병원장 장인상
최재구 한강수병원 대표 원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