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3월21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폐업 직면 제일병원 '기사회생'···인수 협상 '급물살'
협상안 관련 직원 투표·노조 고심, 긴급 운영자금 투입·급여 지급 등 논의
[ 2018년 12월 10일 05시 37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제일병원이 인수의향자와 막바지 협상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져 향후 추이가 주목된다. 인수의향자가 대표노조와 합의를 마친 뒤 최종 결정을 내리면 제일병원은 정상 운영을 모색할 수 있기 때문이다.

9일 병원계 등에 따르면 제일병원과 인수의향자 간에 협상안이 조만간 타결될 것으로 관측된다. 협상안에 대한 노조의 합의를 거친 뒤 인수의향자가 인수를 결정하면 제일병원이 희생할 가능성이 높아진다.

협상안에 따르면 12월 내 긴급 운영자금 200억원을 2회에 걸쳐 수혈하고, 현 이사진은 모두 사퇴하게 된다. 새 이사진 선임 시기 및 방법은 양측이 별도 협의해 결정할 방침이다.

임금체계도 개편된다. 올해 5월부터 삭감된 급여는 분할해 지급될 예정이며, 12월 급여는 새로운 임금체계를 적용하는 방향으로 최종 가닥이 잡혔다는 전언이다. 작년에 삭감된 상여금 및 사내복지금에 대해서는 출연하지 않기로 협의를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제일병원은 이 같은 협상안에 대한 직원들 의견을 묻는 투표를 실시했다.

병원 관계자는 "대표노조가 합의를 하고, 인수 의향자가 최종 결정을 내리는 일만 남았다"며 "이번주 쯤 결정이 나지 않을까 싶다"고 조심스럽게 전망했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10월 월급 못받은 제일병원 의사들 '11월' 촉각
국내 최대 여성전문 제일병원 결국 문(門) 닫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송한승 나눔의원 원장, 제4대 대한의원협회 회장 연임
손호상 교수(내분비대사내과), 대구가톨릭대 15대 의과대학장 취임
이성순 일산백병원 신임원장
김성원 대림성모병원장, 복지부장관상
권이혁 서울대 명예교수, 대한의학회 '의학공헌상'
메디칼타임즈 문성호 기자
한림대성심병원 진료부원장 오철영(비뇨기과)·기획실장 이미연(방사선종양학과) 外
이형두·유종훈 부산시의사회 부회장-박현수 남구의사회장, 부산광역시장 표창장 外
차병원 차움 원장에 윤상욱 교수(영상의학과)
명지병원 암통합치유센터장 문현종·소아청소년과장 송준혁 교수 外
신준봉 방사선사(국제성모병원), 대한영상의학기술학회 학술상
사노피 파스퇴르, 반포세무서장 모범납세자 표창
인천성모병원 로봇수술센터장에 비뇨의학과 이동환 교수
김진국 교수(건국대병원 이비인후-두경부외과), 대한비과학회 우수 논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