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1월17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폐업 직면 제일병원 '기사회생'···인수 협상 '급물살'
협상안 관련 직원 투표·노조 고심, 긴급 운영자금 투입·급여 지급 등 논의
[ 2018년 12월 10일 05시 37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제일병원이 인수의향자와 막바지 협상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져 향후 추이가 주목된다. 인수의향자가 대표노조와 합의를 마친 뒤 최종 결정을 내리면 제일병원은 정상 운영을 모색할 수 있기 때문이다.

9일 병원계 등에 따르면 제일병원과 인수의향자 간에 협상안이 조만간 타결될 것으로 관측된다. 협상안에 대한 노조의 합의를 거친 뒤 인수의향자가 인수를 결정하면 제일병원이 희생할 가능성이 높아진다.

협상안에 따르면 12월 내 긴급 운영자금 200억원을 2회에 걸쳐 수혈하고, 현 이사진은 모두 사퇴하게 된다. 새 이사진 선임 시기 및 방법은 양측이 별도 협의해 결정할 방침이다.

임금체계도 개편된다. 올해 5월부터 삭감된 급여는 분할해 지급될 예정이며, 12월 급여는 새로운 임금체계를 적용하는 방향으로 최종 가닥이 잡혔다는 전언이다. 작년에 삭감된 상여금 및 사내복지금에 대해서는 출연하지 않기로 협의를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제일병원은 이 같은 협상안에 대한 직원들 의견을 묻는 투표를 실시했다.

병원 관계자는 "대표노조가 합의를 하고, 인수 의향자가 최종 결정을 내리는 일만 남았다"며 "이번주 쯤 결정이 나지 않을까 싶다"고 조심스럽게 전망했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10월 월급 못받은 제일병원 의사들 '11월' 촉각
국내 최대 여성전문 제일병원 결국 문(門) 닫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신축 용인세브란스병원장 최동훈·세브란스병원 심장혈관병원장 박영환 外
이지열 교수(서울성모병원 비뇨의학과), 아시아태평양 전립선학회장
정명호 교수(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 대한심혈관중재학회 차기회장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강희정 업무상임이사(前 부산지원장)
오제세 의원(더불어민주당), 대한민국 국회의원 의정대상
정성채 원장(정성채내과의원) 장남
대한병원협회 우동훈 총무팀장·김현준 보험정책팀장 外
울산대병원 약제팀, 한국병원약사 학술대회 우수상
수원 윌스기념병원 박현진 간호부장,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장
대한병리학회 회장 이교영(서울성모병원)·이사장 장세진(서울아산병원) 취임
조우현 前 을지대학교 총장, 연세를 빛낸 동문상
김병수 교수(고대안암병원 혈액내과), 보건복지부 장관상
이윤호 서울대 의대 명예교수 별세
정호영 경북대학교병원 병원장 빙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