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5월21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신풍제약, 뇌졸중 혁신신약 임상2b 승인 획득
"글로벌제약사와 라이선스 거래·공동연구 등 논의"
[ 2018년 12월 06일 11시 19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신풍제약(대표 유제만)은 지난 5일 식약처로부터 뇌졸중 혁신신약 오타플리마스타트(이하SP-8203)의 임상2b에 대한 승인을 획득했다고 6일 밝혔다.

 

임상2a에서 뇌졸중환자 80명을 대상으로 표준치료 요법과 안전하게 병용돼 유효성을 개선할 가능성이 입증된 결과를 바탕으로 지난 10월 식품의약품안전처에 국내 임상 후기 2상에 대한 승인신청을 완료했다.


신풍제약은 뇌졸중 분야 최고의 자문위원으로 구성된 글로벌자문단을 꾸려 안전하게 디자인된 임상을 바탕으로 환자들의 안전성을 보장하며, 임상 1상과 임상 전기 2상을 마무리했다.

임상2b에서는 앞선 임상의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며 임상연구의 가속화를 위해 통합솔루션 도입 및 임상환자수 확대 등을 통해 통계적 유효성을 추가로 확보할 예정이다.


신풍제약 관계자는 "임상IIb는 IIa와 마찬가지로 투약 후 환자관찰기간을 90일로 가져갈 것이며, 완료된 임상IIa에 이어 빠르게 IIb를 진행하는 것은 투여군 규모를 대폭 늘려 임상IIa에서 입증된 SP-8203의 유효성을 통계적으로 확인하는 것이 목표"라고 설명했다.


이 같은 데이터를 근거로 글로벌 바이오컨퍼런스에서 글로벌 제약사 및 투자사와 라이선스 거래, 공동연구 및 투자 논의를 진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한편, 세계허혈성뇌졸중치료제 시장규모는 오는 2020년까지 약 2조3000억원까지 커질 전망이다. 하지만 허혈성뇌졸중치료제는 tPA(정맥투여용혈전용해제)인 독일제약사 베링거인겔하임의 ‘액티라제’가 유일한 상황이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한종양내과학회 보령학술상 김혜련(연세암병원)·머크학술상 배우균(화순전남대병원) 外
김기환 교수(인천성모병원 소아청소년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유빈 교수(서울아산병원 류마티스내과), 대한류마티스학회 회장 취임
배상철 교수(한양대류마티스병원 류마티스내과), 한양대 백남석학상
주영은 교수(화순전남대병원 소화기내과), 제17회 서봉의학상
최도자 의원, 바른미래당 수석대변인 임명
권성근 교수(서울대병원 이비인후과), 美기관식도학회 ‘브로일즈-말로니상’
최도철 방사선사(전북대병원 핵의학과), 핵의학기술학회 우수학술상
정춘숙 더불어민주당 신임 원내대변인
신풍제약, 개발본부장 이민재 이사
김욱(여의도성모)·김동진 교수(은평성모), 대한위암학회 최다논문게재상
유영철 연세대 의과대학 부교수(마취통증의학과) 부친상
장윤호 전주 플러스치과 원장 장모상
박수성 전(前) 중앙대병원장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