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5월20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국 의사 수 OECD 꼴찌, 공공의사 양성 절실"
[ 2018년 10월 11일 18시 10분 ]

[데일리메디 박근빈 기자/국정감사] 우리나라 의사 수가 OECD 회원국 중 꼴찌 수준인 것으로 조사. 이를 위해 100명 이상의 공공의사 양성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


11일 보건복지부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의원(보건복지위·송파구병)은 “우리나라 인구 1000명당 의사 수는 2.3명(2016년 기준)으로 비교 가능한 OECD 26개 회원국 중 꼴찌”라고 주장. 이날 복지부가 국정감사 자료로 제출한 ‘인구 1000명당 OECD 국가 임상의사 수’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평균 3.3명. OECD 국가 중에는 오스트리아가 5.1명으로 가장 많았고 노르웨이 4.5명, 스위스 4.3명, 독일 4.2명. 이탈리아 4명 순으로 집계. 


이와 관련, 남인순 의원은 “인구 1000명당 임상의사 수가 2.3명으로 OECD 평균 3.3명보다 1명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의사를 제외할 경우 1.9명에 불과하다는 것이 확인됐다. 의대 정원을 늘린다면 무엇보다 농어촌 등 의료 취약지와 공공의료기관의 공공의사부터 우선적으로 확충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주장. 남 의원은 “연간 120명에서 150명의 공공의사 양성이 필요한 상황이다. 설립 예정인 국립공공의료대학 정원을 늘리든지, 공중장학의사제도를 적극 활용해 의료취약지 및 공공의료기관에 필요한 공공의사를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
 

ray@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의사인력 부족하다는 '政'↔남아돈다는 '醫'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주영은 교수(화순전남대병원 소화기내과), 제17회 서봉의학상
권성근 교수(서울대병원 이비인후과), 美기관식도학회 ‘브로일즈-말로니상’
최도철 방사선사(전북대병원 핵의학과), 핵의학기술학회 우수학술상
정춘숙 더불어민주당 신임 원내대변인
신풍제약, 개발본부장 이민재 이사
김욱(여의도성모)·김동진 교수(은평성모), 대한위암학회 최다논문게재상
허경열 교수(순천향대서울병원 외과), 대한내시경복강경외과학회장
권계철 충남대병원 교수, 임상화학회 ‘논문상’
한국아스트라제네카, 소외계층 후원금·물품 2000만원
최연숙 계명대동산병원 간호본부장, 대구병원간호사회장 취임
박수성 전(前) 중앙대병원장 별세
육정환 서울아산병원 위장관외과 교수 부친상
정용기 삼성창원병원 이비인후과 과장 부친상
소형석 중앙보훈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