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5월20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자가 산부인과 전공 도저히 자신 없다며 사표"
[ 2018년 10월 09일 07시 25분 ]

"종합병원급에서는 산부인과 분만실은 '계륵'과 같다는 소리가 곳곳에서 흘러 나온다. 분만실이 있으려면 신생아실도 있어야 하고 분만대기실, 분만장, 재왕절개실도 따로 갖춰야 하는데 인력과 장비 투입에 비해 현실이 뒷받침 되지 않는다. 이러한 찬바람은 대학병원, 개원가 구분할 것 없이 매섭게 분다. 결국 설령 본인이 사명감으로 산부인과를 선택했다고 하더라도 요즘에는 주변에서 만류한다는 얘기가 공공연해지는 이유다."
 

국내 유수 대학병원 산부인과 한 교수는 "제자 한명이 도저히 산부인과를 전공하기가 자신이 없다며 그만두겠다고 하더라. 허탈하기 그지 없지만 달리 해줄 수 있는 말이 없었다"고 답답함을 토로.


더욱이 그는 "요즘같이 레지던트가 비어있는 년차가 많다면 고생길이 훤하다는 것인데 어느 전공의가 산부인과에 지원하겠냐. 분만의 기쁨, 새 생명 탄생의 환희를 느끼기 위해 산부인과에 들어온다고 해도 주변의 온갖 만류에 흔들리는 이들이 갈수록 늘고 있다"며 답답함과 아쉬움을 피력.

jsk6931@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주영은 교수(화순전남대병원 소화기내과), 제17회 서봉의학상
권성근 교수(서울대병원 이비인후과), 美기관식도학회 ‘브로일즈-말로니상’
최도철 방사선사(전북대병원 핵의학과), 핵의학기술학회 우수학술상
정춘숙 더불어민주당 신임 원내대변인
신풍제약, 개발본부장 이민재 이사
김욱(여의도성모)·김동진 교수(은평성모), 대한위암학회 최다논문게재상
허경열 교수(순천향대서울병원 외과), 대한내시경복강경외과학회장
권계철 충남대병원 교수, 임상화학회 ‘논문상’
한국아스트라제네카, 소외계층 후원금·물품 2000만원
최연숙 계명대동산병원 간호본부장, 대구병원간호사회장 취임
박수성 전(前) 중앙대병원장 별세
육정환 서울아산병원 위장관외과 교수 부친상
정용기 삼성창원병원 이비인후과 과장 부친상
소형석 중앙보훈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