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0월21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지방흡입술 후 일주일동안 반드시 지켜야 할 사안
채규희 365mc 노원점 대표원장
[ 2018년 09월 16일 20시 33분 ]

온라인 커뮤니티의 지방흡입술 후기를 보면 식이조절·운동 등 고된 다이어트에 지친 사람들일수록 지방흡입을 하면 바로 S라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그렇게 되면 더할 나위 없이 좋겠지만 지방흡입 후 원하는 몸매가 되기까지는 어느 정도 시간이 걸린다.
 

지방흡입 후 완전 회복에 필요한 시간은 약 3개월이다. 하지만 이 기간도 유동적이라고 할 수 있다.
 

'3개월'이란 시간은 자가 관리를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단축될 수도 있고, 또는 길어질 수도 있다. 자가 관리를 열심히 하면 예상했던 것보다 훨씬 더 예쁜 몸매를 만들 수도 있다. 그러니 지방흡입 후 약 일주일 동안 지금부터 말할 주의사항 만큼은 꼭 지키는 것이 좋다.
 

우선 허벅지·복부·팔뚝 등의 지방흡입 후 약 일주일간은 일시적으로 몸이 불편할 수 있다. 이러한 현상 때문에 수술이 잘못된 건 아닌지 불안해할 필요는 없다. 지방흡입 수술 직후 수술 부위가 붓기 시작하는 데다 빠른 회복을 위해 압박복을 입으니 당연하다.
 

일시적으로 몸이 불편하더라도 회복을 위해선 신체 활동량을 점차 늘리는 게 좋다. 많이 움직일수록 회복 속도가 빠르며 수술 당일부터 바로 일상생활에 복귀해야 예쁜 몸매에 빨리 도달할 수 있다.
 

또한 지방흡입을 하기 위해 낸 절개는 수술 후 봉합하지만 약 이틀 정도는 수액 일부가 흘러나올 수 있다. 이는 수술할 때 주입하는 투메슨트 용액(국소마취제·혈관 수축제 혼합 용액)과 체액이다. 체액 보충과 투메슨트 용액 배출을 원활히 하기 위해선 수술 후 물을 많이 마시는 것을 권장한다.
 

더불어 지방흡입 직후에는 아무래도 수술 전보다 혈액순환이나 신진대사 기능이 떨어질 수밖에 없다.
 

물론 하루 이틀 지나면 회복하지만 그동안 갑자기 일어날 때 어지러울 수 있으니 천천히 일어나는 게 좋다. 특히 압박복을 벗을 때 해당 부위로 갑자기 피가 몰리면서 어지럼증이 일어날 수 있으니 앉아서 벗도록 하자.

시원한 가을이라도 지방흡입을 한 부위에 열이 나는 것처럼 느껴지는 경우가 있다. 그렇다 하더라도 아이스팩 사용은 금해야 한다. 차가운 느낌이 감각을 둔화해 동상에 걸릴 수 있다. 반대로 부기를 빼기 위해 전기장판이나 핫팩, 사우나를 이용하는 것도 금한다.
 

이렇게 일주일이 흘렀다 하더라도 술과 담배는 최소 한 달 동안은 금하는 게 좋다. 담배는 혈관을 축소할 뿐만 아니라 우리 몸에 필요한 영양소를 파괴한다. 또한 술에 함유된 알코올 성분은 간에 무리를 주고 결국은 신진대사를 떨어뜨릴 수 있다.

dailymedi@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기헌 분당서울대병원 교수, 세계가정의학회 우수연구상
대한전공의협의회 김일호상 수상자, 서울대병원 안치현 전공의·이상형 대위
배우 장동건·고소영 부부, 서울아산병원 소아환자 치료비 1억
유지현 교수(일산백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신경근골격초음파학회 우수포스터상
김학선 교수(강남세브란스병원 정형외과), 대한정형외과학회 차기 이사장
대한외상인터벤션영상의학회 초대 회장에 김창원 교수(부산대병원) 취임
추일한 교수(조선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복지부장관상
고상훈 교수(울산대병원 정형외과) 견주 관절 분야 학술업적상
석세일 교수(상계백병원 척추센터) 亞 최초 세계척추측만증학회 평생공로상
김정민 교수(중앙대병원 신경과), 대한뇌졸중학회 우수구연상
성내과의원 김성식 원장 장녀
문창택 교수(건국의대 신경외과교실), 대한신경외과학회 차기 회장
조연수 마나스정신과 원장 부친상
고병석 열린의사회 이사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