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8월19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사랑병원, 항생제 적정성평가 ‘1등급’
[ 2018년 08월 13일 14시 07분 ]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인천사랑병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평가에서 1등급 의료기관에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15세 미만 유소아의 급성중이염 외래 청구가 이뤄진 전국 8275개 의료기관에 대해 실시했으며, 인천사랑병원의 항생제 처방률은 7.69%을 기록했다.
 
인천사랑병원과 동일 규모의 종합병원 평균은 68.11%, 동네 병의원부터 대학병원까지 요양기관을 모두 포함한 전체 평균은 82.30%로 나타났다.
 
인천사랑병원 관계자는 항생제 처방률이 낮음은 항생제를 적게 사용하는 의료기관임을 입증하는 지표라며 의료비 증가는 물론 내성 문제를 감안해서도 불필요한 항생제 사용을 줄여야 한다고 말했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