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1월23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국로슈진단, 제3회 'VOD 심포지엄' 성료
진단검사 전문의 70여 명 참여 '종양표지자' 최신지견 논의
[ 2018년 06월 15일 10시 27분 ]
 


[데일리메디 한해진 기자]한국로슈진단은 지난 14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호텔에서 종양표지자(Tumor marker) 중 전립선 표지자 검사와 난소암 표지자 검사를 소개하고, 당뇨병 진단 및 최근 대두되고 있는 헬스케어의 인공지능(AI)에 대한 최신 지견을 논의한 VOD(The value of diagnosis symposium)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세 번째를 맞는 이번 심포지엄에는 스페인 바르셀로나 대학병원(Hospital Clinic de Barcelona and University of Barcelona)의 라파엘 몰리나 박사(Rafael Molina) 가 연자로 참여했으며 국내에서는 권계철 교수(충남의대), 민원기 교수(울산의대), 김정호 교수(연세의대), 김형회 교수(부산의대), 김광준 교수(연세의대)가 좌장 및 연자를 맡아 최신 진단 트렌드를 소개했다.
 
행사에는 국내 진단검사 전문의 70여 명이 참여해 종양표지자 및 인공지능에 대해 활발한 의견을 교환하며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종양표지자 논의 첫 세션에서는 전립선암 표지자 PSA와 freePSA, 난소암 표지자 HE4및 난소암 위험도를 판단하는 ROMA(Risk of Ovarian Malignancy Algorithm) score가 소개됐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헬스케어분야 인공지능 활용이라는 주제로 부산대병원의 왓슨 도입 경험을 및 디지털 중환자 관리(eICU) 사례가 공유됐다. 
 
참석자들은 인공지능(AI), 데이터 활용으로 대표되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보건산업 분야는 가장 파급력 있는 융합 분야가 될 것이며, 향후 이로 인한 진료 서비스 질 향상에 대한 기대를 공감했다.
 
세 번째 세션에서는 당화혈색소(HbA1c)를 중심으로 한 당뇨병 진단 및 모니터링에 사용되는 다양한 혈당 표지자가 소개됐다.
 
한국로슈진단 리처드 유 대표이사는 “VOD는 한국로슈진단에서 올해로 3번째 진행되는 행사로 앞으로도 헬스케어 분야에서 진단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미래 헬스케어 분야에서의 진단 역할에 대해 논의하고 토론할 수 있는 지식 공유의 장(場)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