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8월21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말기암 환자 강제 퇴원시킨 후 외부 방치 논란
병원 "가족들 인계 거부해 정상적인 절차 밟아 퇴원시켰다" 해명
[ 2018년 06월 14일 18시 20분 ]
[데일리메디 한해진 기자]서울 소재 한 대학병원이 말기암 환자를 강제로 퇴원시킨 뒤 외부에 방치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진료거부 비난을 받고 있다.
 
그러나 해당 병원 측은 치료비를 납부하지 않는 환자를 정상적 절차를 통해 퇴원조치 한 것이라는 해명을 내놔 논란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14일 보건복지부 등에 따르면 최근 해당 병원이 병원비를 내지 않고 가족들과도 연락이 되지 않는 말기암 환자 A씨를 퇴원조치 해 병원 1층 벤치에 방치했던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2시간 정도 벤치에 머물던 A씨는 사설 구급차를 직접 불러 국립중앙의료원으로 이동했으며 이 과정에서 구급차 또한 비용을 받지 못한 채 떠났다.
 
A씨는 현재 노숙자 신분으로 치료를 받고 있다.
 
병원 측이 진료를 거부하고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는 비판이 이어지자 보건복지부가 현재 해당 지역 보건소를 통해 사실 관계를 파악하고 있는 중이다.
 
그러나 병원 측은 진료를 거부한 것은 아니라는 입장이다.
 
해당 병원 관계자는 "A씨는 애초 출혈로 병원을 찾았으며 암환자라는 사실은 검사 중에 밝혀진 것"이라며 "병원에서 할 수 있는 치료를 다 끝냈으나 가족들 전부 인계를 거부했으며 다른 병원은 진료비가 없다는 이유로 이송을 거절해 퇴원 조치를 밟았다"고 해명했다.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가천대 길병원 대외부원장 겸 국제의료센터장 김동영·진료협력센터 소장 양혁준外
노우철 원자력병원장, 제1회 김현택박사 특별 공로상
국립공공의료대학원 설립 대응 TFT 공동위원장, 한의철 이사장·백진현 회장
김영모 인하대병원장, 대한병원협회 인천시병원회 회장
김대용 보건복지부 암정복추진기획단장
유앤제이병원 권유준 병원장, 국제학술지 논문 게재
유혜영 前 대한의사협회 감사(강남구의사회) 장남
새나래병원, 조선대병원에 응급체외순환장치(ECMO)
한국애브비 면역학사업부 총괄 박영신 전무
한승석 서울대병원 교수, ‘젊은 연구자상’
서울시의사회 의학상, 저술상 김은경 교수(연세의대)-개원의학술상 윤창연·변건영·박용지 원장外
안여하 前 마산 안내과의원 원장 별세-안영수 연세대 의대 명예교수·안창수 마산성모의원 원장·안경수 의사 부친상- 김정혁 고려의대 명예교수 장인상
이승헌 이승헌한의원 원장 부친상
대한간호조무사협회 구현우 교육기획국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