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5월23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집단 패혈증 M피부과, 전국 평균 14배 많은 프로포폴"
정춘숙 의원 “환자 요구하면 투여량 늘려”
[ 2018년 05월 18일 11시 55분 ]

이달 초 프로포폴 투여 후 집단 패혈증이 발생한 강남구 소재 M피부과의 2017년 프로포폴 공급량이 서울 강남구 평균의 10배, 전국 평균의 14.4배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정춘숙 의원(더불어민주당)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M피부과가 공급받은 프로포폴은 M제약 프로바이브주 1% 20ml로, 2017년 5800개, 2016년 2490개, 2015년 800개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ml로 환산할 경우, 2017년 11만6000ml, 2016년 4만9800ml, 2015년 1만6000ml이다.


2015년부터 2018년 3월까지 전국 피부과 의원이 공급받은 프로포폴 평균보다 월등하게 높았던 것으로 드러난 것이다.


특히 2017년부터는 강남구, 서울시, 전국 평균보다 10배를 상회하는 프로포폴을 공급받았다.


2017년 공급 내역을 비교해보면 강남구 M피부과 공급량은 11만6000ml이고, 강남구 소재 피부과 의원 68곳에 49만8100ml가 공급됐다.


1기관 평균이 1만1584ml에 불과하다는 점을 감안하면 10배 가까이 차이나는 것으로 집계됐다.


서울시 소재 피부과 의원 1기관 평균 공급량(9002ml)의 12.8배, 전국 평균(8011ml)의 14.4배에 달하고 있다는 것이 정춘숙 의원의 주장이다.

강남구 M피부과의 프로포폴 사용과 관련, 의심스러운 점은 이 뿐만이 아니라고 지적했다.

정 의원에 따르면 지난 2016년 10월 18일 국민신문고에 ‘강남구 M 피부과가 프로포폴을 누구나 쉽게 볼 수 있는 곳에 보관 중이며, 환자들이 요구할 경우 프로포폴 투여량을 늘리는 등 치료 목적 외 무분별하게 남용하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강남구보건소는 2016년 10월 26일 현장점검을 실시했고 잠금장치가 없는 일반 냉장고에 프로포폴을 보관하고 마약류 저장시설 점검부도 설치하지 않은 사실이 드러나기도 했다.


하지만 해당 피부과는 경고 및 과태료 300만원 처분을 받았을 뿐이다.


정 의원은 “의료기관 내 마약류 및 향정신성의약품 사용 실태에 대한 현행 관리 제도가 너무 부실하다”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정 의원은 “이번 강남구 M피부과 사건과 같이 마약류 관련 사건이 터져야만 뒤늦게 수사하고 문제점이 드러나는 일이 지속적으로 반복되고 있다”고 말했다.


무엇보다 “국민 안전과 밀접하게 관련된 사안인 만큼 마약류 제조부터 유통, 처방·조제, 사용까지 통합관리할 수 있는 시스템이 조속히 시행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숙경기자 jsk6931@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강남 피부과 집단패혈증 원인 '오염된 프로포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태호 로즈마리병원장,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김남호 교수(전남대병원 신장내과), 대한신장학회 제34대 회장
인하대병원 박원 임상시험센터장(류마티스내과), 대한류마티스학회 회장
김승희 의원, '입법 및 정책개발 우수 국회의원'
김진백(일반외과) 속초의료원장
전혜숙 의원, 2018년 제5회 대한민국나눔봉사대상
우리아이들의료재단, 복지부장관 표창
2018 종근당 예술지상 '김창영·서민정·서원미'
대한병원협회 기획이사 이승훈 을지대의료원장-보험이사 서유성 순천향대서울병원장·서인석 로체스터병원장 外
한국아스트라제네카, 2018국가산업대상 고용친화부문
강남구의사회, 의협 회관 신축기금 3000만원
김영근 성우메디칼 대표 장모상
김종순 前 한국원자력의학원장 별세-김예슬 삼성서울병원 임상강사 부친상
임승철 서울아산병원 신경외과 교수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