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7월23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남대·화순전남대병원 "한국형 의료AI 개발 추진"
의료데이터분석 지능형 SW 개발사업 선정···3년간 280억 규모
[ 2018년 04월 10일 16시 19분 ]

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이삼용)과 화순전남대병원(병원장 정신)이 4차 산업혁명시대 인공지능 의료산업을 주도할 ‘한국형 의료데이터 분석 지능형SW 개발사업’에 참여한다.
 

전남대병원은 최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의 ‘의료데이터 분석 지능형 소프트웨어(SW) 기술개발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해당 사업을 통해 병원은 축적한 환자의 진료·영상·유전체·생활습관 정보 등 다양한 데이터를 분석, 의료진의 진료를 보조·지원하는 SW를 개발하게 된다. 올해부터 3년간 진행되며, 총 사업비 280억원 규모다.


전남대병원은 폐암·대장암·전립선암·유방암·심뇌혈관질환·뇌정증·소아희귀난치성 유전질환·치매 등 8개 대상 질환 중 심뇌혈관질환과 대장암 분야를 담당한다.


세부적으로 심혈관질환에는 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 김주한 교수팀, 뇌혈관질환은 전남대병원 신경외과 김태선 교수팀, 대장암은 화순전남대병원 소화기내과 이완식 교수팀이 각각 참여한다.


질환별 고품질의 의료데이터를 보유한 23개 의료기관과 지능형 의료SW 기술 및 학습데이터 연계·통합 환경 개발을 담당할 19개 의료ICT·SW기업 등이 공동으로 컨소시엄을 구성했다.


실제 ▲AI 학습용 의료데이터 연계·통합 플랫폼 ▲AI기반 질환별 지능형 의료SW ▲질환별 예측·분석·진단·치료·예후관리 등 의료진 진료지원·보조하는 SW ▲의료데이터 통합 시각화 SW 등을 개발하게 된다.


병원 관계자는 “다양한 의료데이터를 활용한 의료분야 지능형 SW 응용·상용화 서비스 기술을 개발하게 된다”면서 “차세대 정밀의료산업을 선도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해서 의료 질 향상 및 의료비 절감 효과에 이바지 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백성주기자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천종기 씨젠의료재단 이사장, 한양대 발전기금 5억원
추무진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이사장(前 대한의사협회장), 대한민국 공헌대상
식약처 소비자위해예방국 통합식품정보서비스과장 김재선 外
(주)라디안큐바이오 닥터버블, 대한민국 고객만족 브랜드 대상
길병원, 우수전공의 조혜정(내과) 이기웅(안과) 한대근(정신건강의학과)
데일리메디 신입·경력 취재기자 및 광고·영업 경력직
김명정 신임 대한의료기기산업협회 상근부회장
김기택 신임 경희대의료원장
대한유방갑상선외과의사회, 대한의사협회 투쟁기금 300만원
이윤석 교수(서울성모병원 대장항문외과), 아태수술감염학회 최우수 구연학술상
이준홍 교수(공단 일산병원 신경과),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 이사장
김현진 교수(서울아산병원 산부인과) 부친상
이원규 이원규내과(경기 일산) 원장 장모상
강재일 삼성서울병원 前 홍보팀장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