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9월26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남대병원, 외국인근로자 무료검진 올해도 지속
[ 2018년 03월 14일 18시 11분 ]

경제적 어려움으로 정상적인 의료혜택을 받지 못하는 의료사각지대 외국인근로자를 위한 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이삼용)의 의료서비스가 올해로 6년째 펼쳐진다.


14일 전남대병원에 따르면 광주·전남지역 외국인근로자와 그 가족을 대상으로 광주이주민건강센터에서 매달 1회씩 무료건강검진을 시행중이다.


외국인근로자 건강검진은 지난 2005년 광주이주민건강센터 설립 이후부터 꾸준히 이어졌다. 전남대병원은 공공보건의료사업실 주관으로 2012년 12월부터 6년째 참여하고 있다.

그간 검진을 통해 중증질환 조기 발견과 합병증 예방 등의 효과를 거두며 외국인근로자 건강증진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는 평가다.
 

올해 건강검진도 이달부터 연말까지 매달 둘째 주 목요일(오후 6시부터 2시간) 총 10회 실시될 예정이다. 단 이달 진료일은 시설공사 관계로 아직 미정이다.
 

이를 위해 전남대병원은 원내 사랑나눔의료봉사단 중 의사(3명)·간호사(2명)·행정(2명) 등 총 7명을 선발, 순환기내과·흉부외과·감염내과 등 3개과의 진료를 펼친다.


건강검진은 주로 혈압·혈당 체크, X-ray검사, 소변검사, 건강 상담 등으로 이뤄지며, 이 외에 소집단 교육·소외계층 무료진료 사업 안내·기술지원 활동 등도 진행된다.


전남대병원은 지금까지 건강검진에 총 250여명의 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혈압·혈당검사, 소변검사, X-ray 촬영·체지방·B형 항체검사 등 총 3000여건의 검사를 시행했다.

 

병원 관계자는 "광주·전남지역 저소득계층 무료검진, 해외의료봉사 활동 등과 함께 전남대병원의 주요 공공의료사업으로 꼽힌다"면서 "대상자의 만족도도 크게 높아지고 있다"고 전했다.

백성주기자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송민호 충남대병원장, 행안부장관 표창
최문희 과장(인천병원 진단검사의학과), 근로복지공단 선정 올해 최고의사 닥터 컴웰(Dr. COMWEL)
장승호 교수(원광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GSK 신진의학자상
제1회 머크350 미래연구자상 원소윤 박사(충북의대) 外 2명
김옥경 서울대병원 코디네이터 복지부장관 표창
고태성 서울아산병원 어린이병원장
이석범 교수(단국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국무총리 표창
이은소 교수(아주대병원 피부과), 세계베체트병학회 학술이사 추대
대한의사협회 김대하 홍보이사·조승국 공보이사
최경효 교수(서울아산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임상통증학회 이사장
유희석 교수(아주대병원 산부인과), 日 부인종학회 명예회원 위촉
박종웅 고대의료원 의무기획처장 부친상-김영환교수(건대충주병원 소아과장) 장인상
조현정 청주 서울소아과의원장 조영도 개포경희한의원장 부친상-김동운 충북대의대 교수 장인장
김근창 천안우리병원 부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