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1월18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일차의료 의사, 환자 건강관리+이익 조종자 역할"
이덕철 대한가정의학회 이사장
[ 2018년 02월 14일 06시 00분 ]

“제도 잘 정착하도록 포괄성·책임성 등 함양 노력”

“일차 의료는 포괄적이고 지속적으로 환자 건강관리를 위해 노력하고 환자의 이익을 위해 의사가 조정자 역할까지 갖는 것이 핵심이다.”
 

대한가정의학회 신임 이사장으로 임기를 시작한 이덕철 이사장(신촌세브란스병원 가정의학과)[사진]은 최근 데일리메디와 만난 자리에서 의료 전달 체계 확립을 위한 일차 의료 강화의 중요성을 피력했다.
 

이덕철 이사장은 일차 의료 시스템 강화를 위해서는 국민의 입장을 고려한 의료 전달 체계가 확립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이사장은 “우리나라에서 일차 의료가 제대로 정착하지 못한 원인 중에는 국민들의 신뢰를 얻지 못한 이유도 있다”며 “일차 의료에 대한 국민들의 신뢰를 받을 수 있는 방향으로 나아가야 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일차 의료를 담당하기 위해서는 포괄성과 책임성, 조정성, 윤리성 등을 함양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대한가정의학회는 그간 ‘한 가정 주치의 갖기 운동’을 전개해나가기 위한 조직적인 노력을 기울여왔으며 올해부터 시행을 앞두고 있다.
 

이덕철 이사장은 “주치의라는 개념은 포괄적으로 국민 건강을 지키고자 하는 건강 지킴이(health planner) 개념”이라며 “환자 편에서 일하는 의사이다”라고 말했다.
 

“일차의료 영역 강화로 국민 건강 선순환 구조 확립”

이덕철 이사장은 일차 의료 영역에서 국민들이 양질의 진료를 받게 된다면 국민 건강을 증진할 수 있는 선순환 구조가 확립될 수 있다고 피력했다.
 

이 이사장은 “우선 불필요한 비용을 줄이는 비용 효과적 장점이 있고 만성질환에 합병증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등 질병 예방 측면에서도 긍정적 역할을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또한 나아가서는 의료 서비스의 형평성을 향상시키는 기능도 할 수 있다”고 부연했다.
 

올해 가을에는 전 세계 가정의학과 의사들의 가장 큰 행사인 세계가정의학회(WONCA 2018) 학술대회가 서울에서 개최된다.
 

도약을 앞둔 대한가정의학회는 향후 의료계 현안들과 관련해 전문적인 목소리도 낼 예정이다.
 

이덕철 이사장은 “의료계 현안들이 있는 시점에서 이사장을 맡게 돼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일차 의료 전문기관 학회로서 의료 현안에 대해 당위성과 현실적인 방안을 잘 조합한 목소리를 내려고 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 이사장은 “양질의 일차 의료 의사를 교육 및 수련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 더불어 일차 의료가 잘 정착할 수 있게끔 노력해 국민 신뢰를 회복하는 데 기여하겠다”고 덧붙였다.

윤영채기자 ycyun95@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의료전달체계 개편 ‘무산’···병협 "수용 불가"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양국 교수(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대한미세수술학회 이사장 취임
배용찬 교수(부산대병원 성형외과), 대한성형외과학회장 취임
임군일 교수(동국대일산병원 정형외과), 세계퇴행성골관절염학회 차기회장
양종철 교수(전북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대한불안의학회 학술상
김충종 교수(이대목동병원 감염내과), 대한감염학회 우수연제상
정성택 교수(전남대병원 정형외과), 대한소아청소년정형외과학회장 취임
한양의대 배상철 교수, 제28회 분쉬의학상 본상
온누리안과병원, 전라북도 119 대상 특별상
대한마취통증의학회 최인철 이사장·곽상현 회장 취임
윤을식 교수(고대안암병원 성형외과), 대한성형외과학회 차기 이사장
김관형 교수(의정부성모병원 내과)·이관호 교수(영남대병원 내과), 유한결핵및호흡기학술상
정상근 교수(전북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대한불안의학회 공로상
이진 교수(한림대 동탄성심병원 소화기내과) 모친상
이경한 삼성서울병원 핵의학과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