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1월23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한·정 협의체 재가동 불구 아쉬운 의협 비대위
[ 2018년 01월 03일 12시 00분 ]

"대한의사협회 비상대책위원회 내에 한방대책소위원회도 있는데 이들 위원들이 의·한·정(醫·韓·政) 협의체에 참여하지 못한 것에 대해 안타까움을 느낀다.”

대한의사협회 국민건강수호 비상대책위원회 관계자가 재개된 의·한·정(醫·韓·政) 협의체와 관련, 의협 집행부가 참여하기로 결정된 것에 대해 아쉬움이 담긴 듯한 뉘앙스를 피력해 그 배경이 궁금. 의협 비대위는 지난해 임시대의원총회에서 한의사 현대의료기기 허용 법안 대응 관련 투쟁과 협상 권한을 위임받은 바 있는데 이번 의한정 협의체가 과거 '국민건강을 위한 의료현안 협의체'의 재가동인 만큼 의협 집행부가 참여키로 하면서 비대위는 협상에서 빠진 상황.

이 관계자는 "비대위가 전국의사궐기대회에서 대정부 요구사항을 발표한 바 있다. 의한정 협의체에서 한의과 건강보험 분리 문제 등 비대위의 요구사항을 논의해야 한다”며 “비대위 한방대책소위원회에 의협 한방대책특위에서도 들어와 있으니 이들을 협의체에 참여하게 하는 것도 방법”이라고 강조.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정승원기자 origi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