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1월22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醫 “편의점 판매 약 품목 확대돼야”
[ 2017년 12월 28일 10시 57분 ]
편의점 약 판매 품목 확대를 두고 약사회가 강력히 반발하고 있는 가운데 의사들은 다른 입장을 피력. 

약사들은 "국민의 의약품 오남용을 막고 전문가들의 지도 하에 복약하는 게 건강권 보호를 위해 필수적"이라면서 "의약품 접근성 제고도 필요한 만큼 심야공공약국 확대하는 방안을 도입하자"고 대안으로 제시. 약사회는 내년 1월에 열릴 품목조정회의에서 이 같은 의견을 관찰시키기 위해 절치부심.

반면 의료계는 이 같은 약사들의 행보가 집단 이기주의적인 행동의 전형이라는 비판론이 대세. 심야 시간이나 휴일에 문을 연 약국을 찾아다니는 불편이 해소돼야 한다는 측면에서 더욱 그렇다는 입장. 서울대병원 A교수는 미국, 유럽 등 선진국에선 이미 보편화돼 있는 편의점 약 판매를 무슨 근거로 위험하다고 보는지 알 수 없다"며 "불법 대체조제와 임의조제가 만연하고 부실한 복약지도 문제부터 개선하는 것이 급선무"라고 주장.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양보혜기자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제13대 이사장에 유한양행 이정희 사장
계명대 동산의료원 2018년도 임상교수요원 및 전임의 초빙
대한진단검사의학회 한경자 회장 취임
GSK 홍유석 사장, 캐나다 대표·줄리엔 샘선 한국법인 사장
(주)장충동왕족발 신신자 대표, 충남대병원 발전기금 5000만원
이수택 교수(전북대병원 소화기내과), 소화기내시경학회 신임회장 취임
신용호 보건복지부 장애인권익지원과장
메드트로닉 아태 총괄대표 이희열 사장
배이근·준호 父子(원조젓갈직판장), 전북대병원 발전기금 1000만원
임채승 고대구로병원 교수, 진단기술 공모전 최우수상
오원만 전남대 치의학전문대학원 교수 장모상
동준배 범양의료기기 이사 장인상
이상규 연세대 보건대학원 부원장 부친상
정한철 서울아산병원 영상의학팀 차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