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7월22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난임, 갑상선 기능 저하 때문일 수도"
미국 하버드의대 연구팀
[ 2017년 12월 21일 16시 40분 ]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임(unexplained infertility)은 갑상선 기능 저하 때문일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하버드 대학 의대의 신경내분비 전문의 푸네 프라젤리 박사 연구팀은 뚜렷한 이유가 없는데 임신이 잘 안 되는 원인불명 난임은 갑상선 기능 저하와 연관이 있을 수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사이언스 데일리와 헬스데이 뉴스가 20일 보도했다.
 

2000~2012년 사이에 보스턴의 파트너스 헬스케어 시스템(Partners HealthCare System) 산하 병원들에서 불임 진단을 받은 여성 239명(18~39세)의 의료기록을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프라젤리 박사는 말했다.
 

이들 여성 중 187명은 원인불명 난임, 52명은 배우자 남성에 원인(극단적인 정자 부족)이 있는 이유 있는 불임이었다. 이들은 모두 멘스 주기가 정상이었고 임신능력 평가도 정상이었다.
 

그러나 원인불명 난임 그룹은 갑상선 자극 호르몬(TSH: thyroid-stimulating hormone)이 갑상선 기능 저하를 의심케 하는 수준인 2.5mlU/L을 넘는 경우가 27%로 이유 있는 불임 그룹의 13.5%에 비해 2배 많았다.
 

TSH는 뇌하수체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으로 필요할 경우 갑상선에 호르몬 분비를 늘리라는 명령을 내린다. 따라서 TSH 수치가 높다는 것은 갑상선 기능이 떨어진다는 것을 의미한다.

 

 

TSH 수치 2.5mlU/L은 정상 범위 내에서 높은 수준으로 갑상선 기능 저하의 초기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일반적으로 TSH 수치가 4.5~5mlU/L 수준에 이르면 갑상선 기능 저하로 진단된다.
 

이 결과는 TSH가 정상 범위 내 높은 수준일 때 임신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음을 시사하는 것이라고 프라젤리 박사는 설명했다.
 

그러나 이는 둘 사이에 연관이 있다는 것이지 인과관계를 증명하는 것은 아니라고 그는 강조했다.
 

다음 단계의 연구는 보충제를 통해 갑상선 호르몬이 늘어나게 하면 난임이 해소되는 것인지를 확인하는 작업이 될 것이라고 그는 덧붙였다.
 

이에 대해 뉴욕 마운트 시나이 헬스 시스템 생식내분비-불임치료실장 앨런 코퍼먼 박사는 갑상선 기능 저하 자체보다는 이를 유발한 다른 건강 문제들이 난임의 주범일 수도 있다고 논평했다.
 

미국 보건부 여성보건국에 따르면 미국 가임 여성(15~44세)의 약 10%가 난임이고 이 중 10~30%는 원인을 알 수 없다고 한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 내분비학회 학술지 '임상내분비학과 대사 저널'(Journal of Clinical Endocrinology and Metabolism) 온라인판(12월 19일 자)에 발표됐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연합뉴스 skhan@yna.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용찬 교수(강동경희대병원 정형외과), AOSpine Korea Spine Congress 2018 학술상
한국원자력의학원 박상준 방사선융합협력부장 外
방문석 교수(서울대병원 재활의학과), 세계재활의학회 국제교류위원장
고도일 서초구의사회장, 심평원 감사패
백광호·방창석 교수(한림대춘천성심 소화기내과), 한국과학기술총연합 과학기술우수논문상
서울대병원 내과과장윤정환·외과과장 박규주 外 진료과장
김희봉 국립춘천병원 서무과장 外 복지부 과장급
유희철 교수(전북대병원 간담췌이식혈관외과), 아시아정맥경장학회 우수논문상
인터엠디 운영사 (주)디포인트→(주)인터엠디컴퍼니 변경
조성연 교수(서울성모병원 감염내과), 국제면역저하환자학회 Travel Grant상
한영근 교수(보라매병원 안과), 한국백내장굴절수술학회 학술상
대한병원협회 황은범 총무국장 빙부상
문성진 행복한치과 원장·문명진 분당차병원 산부인과 교수 부친상
이우찬 녹십자생명과학 대표 장모상-남궁선 약사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