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9월23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명호 교수팀 심혈관스텐트, 한국 이어 美 특허등록
국제심장학회지 게재 우수성 인정···"전량 수입 대체 국산제품 출시 기대"
[ 2017년 11월 09일 11시 30분 ]

국내 의료진이 개발한 세계 최초의 ‘비(非)폴리머 에버롤리무스 약물 용출 심장혈관 스텐트’가 국내에 이어 미국 특허까지 등록돼 화제다.


전남대학교병원은 보건복지부지정 심혈관계융합연구센터와 한국심혈관계 스텐트연구소 정명호 교수[사진]팀이 개발한 심장혈관 스텐트가 이 같은 성과를 거뒀다고 9일 밝혔다.

약물 용출 심장혈관 스텐트는 좁아진 관상동맥의 혈관을 확장시켜 혈류 흐름을 원활하게 하는 의료기기다.


이번에 등록된 비폴리머 에버롤리무스 약물 용출 심장혈관 스텐트는 코팅 두께가 50nm(나노미터)이며, 세계에서 가장 얇은 코팅 박막기술로 개발됐다.


기존 스텐트에 비해 폴리머를 사용하지 않기 때문에 혈관벽 주변의 염증을 감소시키고, 스텐트 혈전을 예방시킬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또 약물이 모두 방출된 후에는 생체에 적합한 이산화 티탄 박막이 코팅돼 있어 더욱 안전하다는 것을 돼지 심장혈관을 통해 확인됐다.


비폴리머 에버롤리무스 약물 용출 심장혈관 스텐트는 현재 임상에 사용되고 있는 폴리머를 이용한 Xience 스텐트 보다 신생내막 형성 및 혈전지수가 매우 적다.

세계에서 가장 우수한 약물용출 스텐트다는 사실이 국제심장학회지에 게재된 바 있는이 스텐트는 지난해 8월 국내 특허등록(등록번호 10-1653535)된 바 있다.

이어 지난 10월24일 미국 특허(US 9795987)를 획득하게 되면서 심장혈관 스텐트에 대한 국내의 뛰어난 연구 수준을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계기가 됐다.

아울러 지금까지 전량 수입에 의존하던 심장혈관 스텐트의 국산화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2013년 국내 최초로 심장혈관 스텐트(상품명·타이거 스텐트)의 국내 상용화에 성공했던 정 교수팀은 이를 기반으로 고기능성 약물용출 심장혈관 스텐트 연구에 돌입, 마침내 비폴리머 약물 용출 심장혈관 스텐트 개발에 성공한 것이다.

정명호 교수팀은 이번 비폴리머 약물 용출 스텐트의 국산화를 위해 식약처 기술설명회, 식약처 사전검토 등을 거쳤으며, 식약처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정명호 교수는 현재 대한민국과학기술 한림원 및 대한민국 의학한림원 정회원으로 활동 중이며, 국내 최초로 세계 4대 심장학회 지도전문의 자격증을 취득했다.
 
현재까지 1300여편의 논문을 국내외 학회지에 게재해 국내 최다논문을 발표했으며, 73권의 저서, 67건의 특허 출원 및 등록을 하고 있다. 또 한국혈전지혈학회 회장 및 한국지질동맥학회 회장으로서 활발한 학술 활동도 펼치고 있다.
 

병원 관계자는 "이 같은 정명호 교수의 연구 업적은 국내 심혈관질환자의 건강 증진과 의학발전을 위한 국립심혈관센터 건립에 활력소가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전했다.

백성주기자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송민호 충남대병원장, 행안부장관 표창
최문희 과장(인천병원 진단검사의학과), 근로복지공단 선정 올해 최고의사 닥터 컴웰(Dr. COMWEL)
장승호 교수(원광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GSK 신진의학자상
제1회 머크350 미래연구자상 원소윤 박사(충북의대) 外 2명
김옥경 서울대병원 코디네이터 복지부장관 표창
고태성 서울아산병원 어린이병원장
이석범 교수(단국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국무총리 표창
이은소 교수(아주대병원 피부과), 세계베체트병학회 학술이사 추대
대한의사협회 김대하 홍보이사·조승국 공보이사
최경효 교수(서울아산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임상통증학회 이사장
유희석 교수(아주대병원 산부인과), 日 부인종학회 명예회원 위촉
김근창 천안우리병원 부원장 장인상
이상철 고려이비인후과 원장 장인상
이재원 부여성요셉병원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