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9월25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자사주 5만주 횡령 대화제약 前총무팀장
[ 2017년 10월 18일 14시 53분 ]

대화제약 전(前) 총무팀장이 자사주 5만주를 횡령한 사건 발생. 해당 팀장은 주식 상장 과정에서 대표이사들의 증권카드 및 도장, 증권계좌 비밀번호 등을 입수한 것으로 확인.
 

그는 이를 이용해 지난 2005년부터 증권계좌에서 주식을 현물로 찾아 자신의 계좌로 입고시킨 후 해당 주식을 담보로 대출을 받아 사용하고서는 상환하지 않는 방식으로 횡령한 것으로 드러남. 대화제약은 지난 9월25일 방배경찰서에 당사자를 고소.
 

회사 관계자는 "현재 2만2800주는 회수 조치했고 나머지는 재산환수를 통해 손해를 보전할 계획"이라며 “배당 기일에 정확히 입금됐기 때문에 의심조차 할 수 없었다”고 설명.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최원석기자 stone0707@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