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1월22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필수약 위탁 8개 중 1개만 생산됐고 값도 3배 비싸"
권미혁 의원 "공공제약 인프라 활용해서 의약품 확보해야"
[ 2017년 10월 17일 11시 43분 ]

논란을 빚고 있는 공공제약사 설립 필요성 주장이 국회에서 다시 나오고 있다.
 

이는 지난해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공급중단 가능성이 있는 필수의약품 8품목을 민간제약사에 위탁생산 요청했으나, 1개 품목만 가능했기 때문이다. 지불한 가격도 건강보험 상한액의 3배가 넘었다.


17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권미혁 의원(더불어민주당)에 따르면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희귀 필수의약품 안정공급 지원’ 사업으로 6억원을 편성, 희귀의약품센터 사업비로 배정했다.


이후 사업을 맡은 희귀의약품센터는 한국제약협회 회원사를 대상으로 필수의약품 8품목에 대해 위탁제조 희망업체 수요조사를 요청했다.


하지만 위탁생산에 나서는 민간제약사가 없어 7개 품목은 위탁생산이 무산되고, ‘카나마이신주’ 1개 품목에 대해서만 계약이 체결됐다.


권미혁 의원실 확인 결과, 위탁생산 계약이 체결된 품목도 기존 약가대비 높은 추가비용을 지불하고서야 계약체결이 이뤄졌다.


희귀의약품센터와 제조사는 카나마이신주 12만amp 생산비로 2억9880만원 지급하는 것으로 계약했다. 이는 1amp당 2490원으로 원래 카나마이신주의 건강보험 상한가는 760원이었다.


원래 약가 대비 위탁생산액의 차이가 3.3배에 달하는 높은 가격으로 공급계약이 이뤄졌다.식약처가 위탁생산한 ‘카나마이신주’는 퇴장방지의약품에 속한다.

퇴장방지의약품은 꼭 필요한 약이나 낮은 약 가격 때문에 민간제약사가 생산하도록 유도하기 위해 처방하는 의료기관에 주는 ‘사용장려금’이나, 제조사에 주는 ‘생산원가보전금’제도를 통해 지원 해주는 의약품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식약처는 민간제약사에 기존가격의 3.3배에 이르는 높은 가격을 지불하는 조건으로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권미혁 의원은 “2016년 현재 평균가격 1100원대의 퇴장방지의약품이 752개 품목이다. 이러한 퇴장방지의약품들을 생산하기 위해 기존 가격의 3배 이상을 지불하며, 불확실한 위탁생산에 의존하는 것은 문제”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보다는 국가가 직접 나서서 정부와 지자체가 소유하고 있는 공공제약 인프라를 활용해서 생산할 수 있는 체계를 만드는 것이 더 효율적”이라고 강조했다. 

◼희귀의약품센터가 제약협회 회원사에 제안한 위탁생산 요청 품목

순번
제품명
성분(제형)
효능효과
1
카나마이신
카나마이신(분말주사제)
다제내성 결핵
2
젝스트
에피네프린(자가주사제)
아나필락시스 쇼크
3
테파디나
치오테파(분말주사제)
소아항암제
4
한옥마이신 주
벤자틴페니실린 G (현탁주사제)
매독, 류마티스
5
나타신 점안액
나타마이신(점안액)
진균성 각막염
6
닥티노마이신주사제
악티노마이신 D(항암주사제)
윌름스 종양 등
7
에리스로마이신 캅셀, 시럽제
에르스로마이신
하부호흡기 감염 등
8
클로로암부실정제
클로로암부실
호지킨병 등

백성주기자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정부 의욕 '공공제약사 설립' 제약계 우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제13대 이사장에 유한양행 이정희 사장
계명대 동산의료원 2018년도 임상교수요원 및 전임의 초빙
대한진단검사의학회 한경자 회장 취임
GSK 홍유석 사장, 캐나다 대표·줄리엔 샘선 한국법인 사장
(주)장충동왕족발 신신자 대표, 충남대병원 발전기금 5000만원
이수택 교수(전북대병원 소화기내과), 소화기내시경학회 신임회장 취임
신용호 보건복지부 장애인권익지원과장
메드트로닉 아태 총괄대표 이희열 사장
배이근·준호 父子(원조젓갈직판장), 전북대병원 발전기금 1000만원
임채승 고대구로병원 교수, 진단기술 공모전 최우수상
정한철 서울아산병원 영상의학팀 차장 부친상
이상규 연세대 보건대학원 부원장 부친상
박준우 분당여성산부인과의원 원장 장모상
이윤숙 식품의약품안전처 의약품심사조정과 연구관·김은영 고려대안암병원 수간호사 시모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