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6월22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주호영 대표 “文케어, 오늘은 잔치 내일은 빚잔치”
[ 2017년 09월 10일 20시 13분 ]

바른정당 주호영 원내대표가 이른바 '문재인 케어'로 불리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정책에 대해 무분별한 복지 포퓰리즘이라고 규정.
 

주호영 원내대표는 지난 7일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앞으로도 더 많은 일자리·복지 관련 정책이 쏟아져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며 "겉으로만 보면 그야말로 장밋빛 미래지만 내막을 들여다보면 '오늘은 잔치, 내일은 빚잔치'"라고 비판.


주 원내대표는 아울러 "그동안 정부가 발표한 재원 마련 대책이 그때그때 다르다며 국회에서 복지재정특위를 만들어 여야가 함께 논의하자"고 제안.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김민우기자 kircheis86@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