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6월22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나누리병원·셀바스AI ‘빅데이터 프로젝트’ 착수
스코르 라이프도 참여, 척추 관절질환 예측 및 관리·보험개발 협약
[ 2017년 07월 18일 12시 44분 ]


보건복지부 지정 척추전문 나누리병원과 인공지능 전문업체 셀바스 AI, 프랑스 재보험사인 스코르 라이프 한국지부가 척추 관절 질환을 인공지능으로 예측하고 예방·관리할 수 있는 빅데이터 센터 설립을 추진한다.

나누리병원은 척추관절병원 중 최초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의료기기 및 의약품 임상시험 실시기관으로 동시 지정받은 기관이다. 현재 척추 관절 의료발전을 위해 다양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나누리병원에는 의료정보를 다루는 N-Smart AI 빅데이터 센터가 설립된다. 
 
현재 신촌세브란스병원과 가천대학교 길병원 등 대학병원과 특정 질환 영상분석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셀바스 AI는 나누리병원의 척추 관절 의료 빅데이터를 딥러닝으로 분석해서 척추관절 질환 예측 및 관리 등 최적화된 의료서비스 개발에 착수한다.
 
스코르 라이프 보험빅데이터는 N-smart AI 빅데이터 센터의 연구 결과를 맞춤형 보험개발에 활용한다. 질환을 예측 및 대비하고 발병 전(前) 보험가입으로 경제적 부담까지 덜 수 있게 되는 가능성이 열린 셈이다.
 
나누리병원 빅데이터 협약은 척추관절 병원 최초로 진행된 것으로 센터 설립 후 안과, 이비인후과 등 다른 전문병원도 연구에 참여할 수 있도록 문호를 개방할 계획이다.
 
나누리병원 장일태 이사장은 “객원연구원제 도입 등을 추진해 타 분야 전문가들의 참여를 늘려 나누리병원과 함께 인공지능 건강관리 시대를 열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셀바스 AI 김경남 대표는 “나누리병원이 보유한 척추 및 관절 관련 빅데이터를 셀바스 AI의 인공지능 기술 노하우 및 스코르 라이프의 보험 설계 노하우로 활용해 의료서비스 혁명의 발판을 마련하는 좋은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한해진기자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