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2월21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체내 이식 줄기세포, 장기간 추적 가능
한국과학기술硏 김광명 박사팀, 신개념 표지기술 개발
[ 2017년 07월 17일 12시 47분 ]

체내 이식한 줄기세포의 장기간 추적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미래창조과학부․한국연구재단(이사장 조무제)은 최근 한국과학기술연구원 김광명 박사팀이 체내 이식한 줄기세포를 장기간 추적할 수 있는 새로운 줄기세포 표지(Labeling) 기술을 개발했다고 17일 밝혔다.
 

줄기세포는 여러 종류의 신체조직으로 분화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진 미분화세포이다. 줄기세포를 체내에 이식했을 때는 제대로 이식이 됐는지 줄기세포가 살아있는지를 확인할 수 있어야 한다.

현재 널리 사용되고 있는 표지 기술은 줄기세포의 형질을 전환시키거나 다양한 영상 조영제를 줄기세포에 직접 들어가게 하는 일련의 과정을 거치는데 이때 줄기세포의 전분화능의 손실, 표지 효율의 저하 등의 문제점이 있다.
 

연구팀은 화학수용체를 이용해 다양한 조영제 나노입자를 줄기세포에 쉽게 표지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 기술은 체내에 이식된 줄기세포의 생존과 분화과정에 대해 15일 이상 추적이 가능하며 형광영상뿐만 아니라 MRI, CT에 이용되는 다양한 조영제를 줄기세포에 표지할 수 있다.
 

또한 세포독성과 이상증식에 대한 부작용이 적어 생체 적합성이 높다.
 

김광명 박사는 “이번 연구성과는 줄기세포 추적 영상화 기술과  다양한 줄기세포 치료제의 효능을 평가하는데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윤영채기자 ycyun95@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