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2월21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비급여 대책’ 발표
이달 27일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계획 공개, 실손보험도 언급 예정
[ 2017년 07월 17일 11시 56분 ]

<사진제공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국민 의료비 경감 대책’을 발표한다. 비급여 표준화 등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가 주 내용이 될 것이란 분석이다.


국정기획자문위원회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27일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대책을 발표할 예정이다.


지난 대선 당시부터 국민의 의료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정책을 약속했던 문 대통령은 이번 발표를 통해 구체적인 시행 방안을 제시할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국정기획위가 ‘실손보험 인하 유도 방안’을 골자로 하는 국민 의료비 완화 대책을 내놓은 만큼 문 대통령의 발표에도 이 같은 내용이 담길 것이란 전망이다


실손보험 혜택으로 의료서비스 시장이 왜곡되고, 이로 인해 공적보험까지 불필요한 비용을 지불하는 상황이 반복되는 만큼 이를 바로 잡겠다는 게 새 정부의 의지다.


다만 보험회사와 의료계 등 이해당사자들의 반발이 만만치 않아 문 대통령이 어떤 조율책을 내놓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국정기획위와 여당은 이해당사자들의 의견을 수렴해 비급여의 표준화 작업부터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의료기관별로 상이한 비급여 가격을 맞춰나가는 작업이다.


이에 대해 의료계는 강력하게 반발하는 모습이다.


대한의사협회와 대한병원협회는 최근 공동으로 성명서를 내고 “실손의료보험 적자 원인을 의료계와 보험 가입자 탓으로 돌리지 말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불완전한 보험상품 설계 및 판매, 손해율 산정 방식 및 반사이익 규모 등에 대한 객관적 검증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박대진기자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건강보험+실손보험 '통합 관리체계' 구축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민호성 삼성바이오에피스 전무 外
복지부 이재란·정영훈·손영래·송준헌·배경택 부이사관 승진
박구선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이사장 취임
오장석 삼오제약 대표, 한국의약품수출입협회장 추대
박인국 (주)아이지종합건설 대표, 충남대병원 발전기금 5000만원
박민수 복지부 정책기획관·박현영 질병관리본부 유전체센터장
조경애 인구복지협회 사무총장 취임
보건복지부 복지급여조사담당관 민영신·보험평가과장 홍정기 外
전북의사회 회장에 백진현 現대의원회 의장
김선호 한국보건의료국가시험원 본부장 부친상
선우준 교수(분당서울대병원 영상의학과) 모친상
김은석 김은석소아과병원장 장모상
최현준 라이프치과 원장 빙부상
김대중 삼성서울병원 교수(신장내과)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