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7월22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野, 청문회 앞둔 박능후 장관 후보자 연일 공격
성일종·김승희 의원 "보사硏 규정 어기며 개인스펙 쌓기 몰두” 비판
[ 2017년 07월 17일 05시 11분 ]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 후보자가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재직 당시 규정을 어겼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자유한국당 성일종 의원은 박능후 후보자가 보사연 재직 당시 연구원 규정을 위반하며 스펙 쌓기에 몰두했다고 비판했다.
 

성 의원에 따르면, 박 후보자는 1986년 12월부터 2004년 2월까지 16년 7개월 보사연에 재직하면서 박사과정 재학, 해외 유학, 서울대 시간강사 출강, 경기대 전임감사 겸직 등 대부분 연구원 시절 대부분을 자신의 이력에 투자했다. 이후 2004년 2월 퇴직 후 2004년 3월에 경기대 교수에 임용됐다.
 

성 의원은 이 과정에서 박 후보자가 직원연수훈련 및 외부출강 규정을 위반했다고 지적했다.
 

서울대 박사과정은 학사와 석사과정만 허용돼 있음에도 박사과정에 입학한 경우고, 1998년 해외유학도 유사한 내용으로 학위과정을 이수한 후 2년이 경과되지 아니한 자 허용되지 않는다’는 직원연수 규정을 위반했다.
 

성 의원은 “청와대가 국회에 제출한 국무위원후보자 인사청문 요청 사유서에 따르면 ‘박능후 후보자는 20여년 간 보사연에 몸담으며 국민연금 도입, 건강보험 확대 등 주요 복지정책 도입과 개편을 주도했다’고 했으나 그 시기가 언제인지 의문”이라며 “평생 스펙 쌓기용 꽃길만 걸어온 이가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는 보건복지부장관이 되는 것은 부적절하다”고 지적했다.
 

같은 당 김승희 의원도 "박 후보자가 서울대 박사과정 이후 미국 유학을 다녀오는 등 개인의 경력 쌓기에 치중했다"고 비판했다.
 

김 의원은 “제사보다 젯밥에 관심을 갖고 열중한 박능후 후보자는 즉각 공직 진출을 단념하고 대학으로 돌아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승원기자 origi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박능후 복지부장관 후보자, 박사학위 허위 기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간호사·女전공의 근무환경 대폭 개선되나 (2017-07-17 05:36:07)
공단, 건강보험 업무개선 공모작 시상 (2017-07-16 16:40:39)
박수헌 교수(여의도성모병원 소화기내과), 과학기술우수논문상
한국J&J, 푸르메재단에 1004만원
손문호 대한의사협회 정보통신자문위원, 식약처장 표창
박재영 교수(고대안산병원 비뇨기과), SCI저널 Medicine 편집인 위촉
조선대병원 박상곤·이희정 교수(종양혈액내과), 대한혈액학회 우수논문상
이대목동병원 이미애 교수팀, 대한임상미생물학회 우수논문상
이진호 제18대 동국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제8대 동국대일산병원장
대구가톨릭대병원 서영우·장태창(응급의학과)·박준수(피부과) 교수팀, 대한의진균학회 우수논문상
선종근·송은규·이동현·여제형 교수팀(화순전남대병원 정형외과), 국제정형외과컴퓨터수술학회 '임상 우수논문상'
주천기 교수(가톨릭의대 학장), 2017 의료기기산업 대상
충정교회, 국립암센터에 3000만원
밝은광주안과, 전남대병원 발전후원금 2000만원
윤호영 前 윤호영의원 원장 별세
박규홍 피부비뇨기과 박규홍 원장·조남성 한길치과 원장 빙모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