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9월20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대병원 개발 심장수술 세계가 주목"
이정렬 교수팀, 국제학술지 표지논문 선정…"패러다임 변화"
[ 2017년 06월 26일 11시 02분 ]

국내에서 새로 개발된 심장수술법이 국제 학술지 표지논문으로 선정됐다. [사진]

서울대학교병원에 따르면 흉부외과 이정렬 교수팀(임홍국, 김용진)이 진행한 ‘부정맥 예방 새 심장수술’ 연구가 최근 미국흉부외과학회지(The Annals of Thoracic Surgery) 표지에 실렸다.
 

이번 연구는 시술이 아닌 심장수술로 단순 치료뿐 아니라 부정맥을 예방할 수 있는 수술이란 점에서 높게 평가받았다.
 

이정렬 교수팀이 개발한 새 심장수술은 부정맥을 예방할 수 있는 심장수술로, 18년 간 장기적 유용성과 안전성을 입증했다.
 

심실이 하나뿐인 심장기형 환자는 저산소증 해소와 운동 능력 유지를 위해 폰탄수술을 시행해야 한다. 그러나 이 수술은 불규칙한 심장박동을 보이는 부정맥이 자주 발생하는 부작용이 있다.
 

이 교수팀은 단심실 환자 27명에게 부정맥을 예방하는 새로운 폰탄수술을 시행해서 18년간 추적한 결과, 부정맥으로 인한 사망은 물론 수술 관련 합병증이 없었다. 심박수가 빨라지는 빈맥환자 2명은 약물치료로 호전됐다.
 
연구팀은 ▲전도 속도가 느린 연결관 차단을 위해 관상정맥동까지 우심방 절개 연장 ▲우심방 절개 부위와 삼첨판륜 사이 냉동절제 ▲수술 봉합시 우심방 분계릉 손상을 피해서 차단막 설치 ▲봉합선을 줄이기 위해 고어택스 패치를 샌드위치 기법으로 절개 부위 봉합 등의 창의적이고 간결한 수술방법을 시도했다.
 

이정렬 교수는 “권위 있는 국제 학술지 표지논문으로 선정되면 전 세계 의료진이 새로운 기법의 수술을 시도한다”며 “향후 심장 수술치료에서 부정맥 예방을 고려하는 새 수술법으로 패러다임이 바뀔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했다.

김도경기자 kimd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서울대병원 부정맥 예방 새 심장수술 안전성 입증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희대병원, 권병덕 교수(서울아산병원 신경외과) 영입
이대목동병원 위암·대장암협진센터, 국회 보건복지위원장상
이성열 JW중외제약 개발본부장 장녀
전남대병원 정명호·배인호 교수, 한국혈전지혈학회 학술상·우수논문상
정덕환 교수(경희대병원 정형외과), 녹조근정훈장
가천유전체연구소 한시훈 소장,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일천기념강좌
국영종 명예교수(전남의대)·김기복 전(前) 광주기독병원장 부부, 전남대병원 발전후원금 2억원
한국원자력의학원 고재수 의료기획조정부장·김주호 감사실장
신찬수 서울의대 내과 교수 모친상
정필수 진골목 정소아과의원 원장 별세-정진오 씨젠대구의원장·정진홍 영남의대 교수 부친상
홍미란 서울아산병원 적정진료팀 매니저 부친상
윤수영 연세윤내과 원장 부친상
제일파마홀딩스 진성환 홍보팀장 빙부상
주연희 안양샘병원 마취과 의사 시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