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8월19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년층, 이완기 혈압 차(差) 크면 대사증후군 위험"
[ 2017년 06월 12일 18시 37분 ]

노년층에서 수축기 혈압(위 혈압)과 이완기 혈압(아래 혈압)의 차이가 클수록 대사증후군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돼 관심. 
 

연세대학교 용인세브란스병원 가정의학과 권유진, 강남세브란스병원 이용제 교수팀은 지난 2010년~2012년까지 시행된 ‘제5기 국민건강영양조사’에 참여한 60세 이상 노인 6187명의 맥압(수축기-이완기 혈압차)과 대사증후군 유병률의 연관성을 분석. 그 결과, 맥압이 42mmHg 이하인 남성의 경우 29%만 대사증후군이 나타났지만, 62mmHg 이상에서는 52%가 대사증후군으로 위험도가 1.8배 더 높은 것으로 집계.
 

여성도 44mmHg 이하에서는 대사증후군 유병률이 45%였으며, 65mmHg 이상에서는 70%로 위험도가 약 1.6배 높게 조사. 권유진 교수는 “나이가 들수록 혈관의 탄력이 떨어지면서 맥압이 커지는 경향이 있지만 노화 외에도 교감신경, 부신호르몬, 인슐린 등 대사증후군과 관련 있는 인자들도 혈관 탄력도에 영향을 미친다”면서 “수축기-이완기 협압차가 크거나 갑자기 변하는 것은 대사질환의 신호일 수 있다”고 강조.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김도경기자 kimd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사국시 포함 보건의료인 시험 응시료 너무 비싸” (2017-06-13 13:03:50)
대규모 정전 불구 고대구로·광명성애 “이상 無” (2017-06-12 11:5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