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5월26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내 고혈압환자 2년새 6% 증가 752만명
[ 2017년 05월 17일 12시 02분 ]

국내 고혈압 환자가 750만명을 넘어섰지만 혈압을 스스로 측정하는 등 정기적으로 관리하는 환자는 3명 중 1명에 불과한 것으로 조사. 세계 고혈압의 날(17일)을 맞아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16일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고혈압 환자는 2014년 707만명, 2015년 721만명, 지난해 752만명으로 2년 만에 6.4% 증가. 진료비도 2014년 8425억원, 2015년 8662억원, 지난해 9010억원으로 6.9% 늘어난 것으로 분석.
 

학회가 전국 고혈압 환자 1000명을 대상으로 실태 조사한 결과, 환자 중 가정혈압 측정에 대해 알거나 들어본 적이 있다고 한 응답자는 60.6%에 그쳤으며 집에서 혈압을 측정한다고 답한 사람은 31.4%로 집계. 측정하지 않는 이유로는 '가정용 혈압계가 없어서'(65.5%)가 제일 많았고, '병원에서 측정하는 것으로 충분해서'(35.1%), '가정에서 측정한 혈압이 정확하지 않은 것 같아서'(24.5%) 등이 그 뒤를 이어. 

한양대병원 심장내과 신진호 교수는 “효과적인 고혈압 관리를 위해서는 진료실 혈압뿐만 아니라 규칙적인 가정혈압 측정이 필수”라면서 “더 많은 환자들이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가정 혈압측정기 보급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강조.

김도경기자 kimd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수은혈압계 퇴출 임박, 대응책 마련 시급"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추무진 의협회장의 적정수가와 일자리 창출론 (2017-05-17 15:00:00)
“대선 끝났지만 5월 국회 상임위 개최 어려울 듯” (2017-05-16 05:16:25)
정양국 교수(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복지부 보건의료기술 연구과제
장대현 교수(인천성모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재활의학회 춘계학회 우수포스터상
사랑플러스병원, 조승배 연세사랑병원 원장 영입
승기배 서울성모병원장 장녀
현대용 전임의(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 대한내과학회 우수논문상
대한류마티스학회 춘계학술대회 학술상 박원(인하의대)·젊은 연구자상 박진균(서울의대) 교수 外
한국화이자제약 이혜영 부사장, 에센셜 헬스 사업부문 총괄
양석우 교수(서울성모병원 안과), 대한성형안과학회 회장
한양의대 유대현 교수, 제25대 대한류마티스학회 회장
신동훈 교수(영남대병원), 대한피부병리학회 회장
조보현 임페리얼펠리스피부과 원장 부친상
노성희 경북대병원 수간호사 부친상
유승헌 前 삼일병원장 별세·유능화 연세필의원장 부친상
선샤인의원 김정산 원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