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12월16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아산, 佛 연구진과 '직장암 바이오마커' 개발 착수
유창식 암병원장 제시 연구과제 '유로스타 2' 선정
[ 2017년 04월 20일 10시 53분 ]

우리나라와 유럽 연구진이 직장암 수술 전(前) 항암·방사선 치료 효과 유무를 미리 확인할 수 있는 바이오마커 개발에 착수한다.

서울아산병원 암병원(원장 유창식)은 진행성 직장암의 수술 전 항암방사선요법의 치료 반응을 예측하는 바이오마커 연구개발 과제가 국제공동연구개발프로그램인 ‘유로스타2’에 최근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유로스타2는 유럽연합 집행위원회와 범 유럽 공동 연구개발 네트워크인 유레카 사무국이 운영하는 국제공동기술개발 프로그램이다.

우리나라에서는 산업통상자원부 산하기관인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을 통해 유로스타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국내 병원 중에서는 서울아산병원이 처음으로 선정됐다. 

맞춤형 암 치료 연구개발을 전문으로 하는 국내 바이오벤처 씨비에스바이오사이언스(CbsBioscience)사와 분자진단 전문 프랑스 바이오벤처 프레스티지아(Prestizia)사와 오늘(20일) 3자 간 협약을 체결하고 총 3년 동안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씨비에스바이오사이언스사는 직장암 환자 조직에서 환자별 항암방사선 치료 효과 유무를 미리 알 수 있는 바이오마커를, 프랑스 프레스티지아사가 환자의 혈액을 이용한 바이오마커를 각각 개발한다.

국내 최대 규모인 연간 2000건 이상의 대장암 수술이 실시되는 서울아산병원은 임상시험을 통해 개발된 바이오마커의 유효성을 검증한다.

유창식[사진] 서울아산병원 암병원장(대장항문외과 교수)은 “바이오마커가 개발되면 조직검사나 혈액검사를 통해서 미리 치료 효과 유무를 파악할 수 있게 되는 만큼 많은 환자들이 불필요한 치료를 받지 않게 되는 등 진정한 의미의 맞춤치료가 현실화 될 수 있을 것”라고 말했다.

김성미기자 ksm6740@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서울아산병원 "암(癌), 인생 끝 아닙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용수 교수(서울성모병원 신장내과), 아태투석통로학회 초대회장 취임
주웅 이대목동병원 공공의료사업센터장(산부인과), 공공의료포럼 복지부장관상
양철우 교수(서울성모병원 신장내과), 보건의료기술진흥 유공 국무총리상
김선종 이화여대 임상치의학대학원장(구강악안면외과), 보건의료기술진흥 유공 복지부장관상
고려대학교, 의무기획처장 박종웅 교수(정형외과)·연구교학처장 오상철 교수(혈액종양내과)
강릉아산병원, 저소득층 자녀 교복비 1000만원
이기열 교수(고대안산병원 영상의학과), IWPFI(국제폐기능영상의학회) 한국 대표위원
대한남자간호사회 제2대 손인석회장 취임
질병관리본부 은성호 기획조정부장·나성웅 긴급상황센터장 外
조석구 교수(서울성모병원 혈액내과), 한국실험혈액학회 초대회장 취임
어준선 안국약품 회장, 혜정장학회 기금 12억 출연
강용현 前 대한한약협회장 별세·강영건 광명한의원 원장 부친상
최우철 서울베스트안과 원장 장인상
김현래 태평양약국 대표약사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