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6월18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상대·분당서울대·전북대·경북대병원 順
11개 국립대 의료기관 연봉 분석, 직원 평균 근속연수 10년 넘어
[ 2017년 04월 13일 12시 20분 ]

국내 11개 국립대병원의 직원 1인 당 평균 연봉은 5877만원이고, 근속 연수는 10.45년으로 나타났다.
 

데일리메디가 기획재정부 공공기관 경영공시자료를 비교 분석한 결과 2016년 기준 경상대병원 직원 평균 연봉은 6598만원으로, 국립대병원 중 가장 많았다. 근속 연수도 15년으로 가장 길었다.
 

이어 분당서울대병원이 64593만원으로 높았으나 평균 근속 연수는 4.3년으로 가장 짧았다. 다음으로 전북대병원 6447만원, 경북대병원 6241만원, 충남대병원 61709만원으로 6000만원대를 형성했다.
 

뒤를 이어 충북대병원이 5886만원, 서울대병원 5828만원, 전남대병원 5564만원, 제주대병원 5187만원, 부산대병원 5171만원, 강원대병원 5094만원 순이었다.

주목할 부분은 지난해를 기점으로 11개 국립대병원의 평균 연봉이 모두 5000만원을 넘어섰다는 점이다.

특히 경상대병원의 경우 2012년 5412만원에서 2013년 5903만원, 2014년 5968만원, 2015년 6146만원, 2016년 6598만원으로 근속 연수가 늘어남에 따라 임금도 매년 큰폭으로 상승했다. 
 

이에 반해 부산대병원은 2015년 5821만원에서 2016년 5171만원으로 감소했다. 전남대병원 역시 2015년 5955만원에서 2016년 5564만원으로 서울대병원 역시 2015년 5988만원에서 2016년 5828만원 줄었다.
 

직원들의 평균 근속 연수는 경상대병원이 15년으로 가장 길었고 ▲충북대병원 14.9년 ▲경북대병원 12.4년 ▲충북대병원 12.2년 ▲전북대병원 11.4년 ▲전남대병원 10.7년 ▲서울대병원 10년 ▲부산대병원 9.4년 ▲강원대병원 7.7년 ▲제주대병원 7년 ▲분당서울대병원 4.3년 순으로 조사됐다.
 

국립대병원 직원의 1인 당 평균 보수액은 대체로 근속 연수와 비례했다. 단, 연도별 평균 근속 연수나 병원 경영상태 등이 반영되지 않은 단순 수치로, 보수액을 처우와 직결시키기에는 한계가 있다. 

김도경기자 kimd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강원대·경북대 인건비 40% 넘어···경상대병원 10% 줄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민경 연구원(국립암센터 암중개연구과), 진단유전학회 우수연제상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감사실 김옥봉 1급 승진 外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신임 이사장에 이영호 前 보건복지부 사회복지정책실장
최재완 센트럴서울안과 원장, 세계안과학회 최우수학술상
고도일 대한신경통증학회 신임회장 취임
김현성 나누리병원장 척추센터장, 세계최소침습척추학회 '파비즈 캄빈상'
한정열 한국모자보건학회 신임회장
변재영 교수(서울성모병원 영상의학과), 대한복부영상의학회 청석 공로상
임종한 교수(인하대병원 직업환경의학과), 환경의 날 훈장
장해동 교수(순천향대구미병원 정형외과), 척추외과학회 젊은 연구자상
어환 교수(삼성서울병원 신경외과)·이순환 이백가정의원 원장 장인상
이철호 대한의사협회 대의원회 의장 부친상
이상우 고대의대 교수 부친상
김진수 연대의대 명예교수 별세-김일룡 알피니언메디칼시스템 독일법인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