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8월24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 영등포 바른병원 화재···60대직원 뛰어내려
식당 주방서 조리 중 발생으로 2명 부상
[ 2017년 04월 05일 19시 00분 ]

서울 영등포구 바른병원에서 5일 오후 2시경 화재가 발생해 40여분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환자와 병원 직원 110명이 대피하는 과정 속에 김모(60·여)씨와 이모(50·여)씨 등 병원 관계자 2명이 다쳤다.
 

김 씨는 불을 피하기 위해 7층서 뛰어내렸다가 3층 난간으로 떨어져 다리가 부러지는 등 중상을 입었고 이 씨는 화재 연기를 마셔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소방당국은 병원 건물 8층 식당 주방에서 조리 중 기름에 불이 붙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최원석기자 stone0707@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현지조사에 사무장병원 강제수사권도 발동···의료계 불안 (2017-04-06 05:10:33)
을지대병원, ‘다빈치 Si’ 도입···로봇수술 본격화 (2017-04-05 18:13: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