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5월28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민들 ‘암=사형선고’ 인식 확 바뀌었다
예방 가능 인지율 증가 추세이지만 생활습관 개선은 아직
[ 2017년 03월 21일 06시 00분 ]

암에 대한 두려움이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의학기술 발달로 치료율과 생존율이 향상되면서 암도 충분히 극복할 수 있는 질병이라는 인식이 확산되는 모습이다.


국립암센터(원장 이강현)가 20일 공개한 ‘암예방 인식 및 실천 행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암 예방이 가능하다는 인식은 지난 10년 간 큰 폭으로 증가했다.


‘암 예방 가능 인지율’은 2007년 53.0%에서 2016년 66.8%로 늘었고, 암 예방 생활습관을 결정했거나 노력 중인 ‘암 예방 실천률’도 2007년 39.3%에서 2016년에는 49.9%로 증가했다.


‘국민암예방수칙’ 인지도와 항목별 실천률도 전반적으로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암 예방을 위한 10대 수칙인 ‘국민암예방수칙’ 인지도는 2007년 45.6%에서 2016년 68.5%까지 증가했다. 하지만 실천율은 2007년 55.1% 대비 2016년 54.0%로 줄었다.


특히 ‘구체적인 노력을 하고 있다’는 응답 비율은 실천율의 절반 수준인 25.7%에 불과해 실천의지는 높으나 실행과 유지는 어려운 것으로 분석됐다.


음주의 경우에도 실천율이 2007년 69.1% 대비 2016년 56.4%까지 감소해 음주에 대한 예방 수칙을 강화하면서 상대적으로 실천율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식이 항목에서 균형잡힌 식사를 하는 비율은 2008년 54.8%에서 2016년 60.1%로 증가했고, 음식을 짜지 않게 먹는 비율도 2008년 74.1%에서 2016년 78.3%로 늘었다.


다만 채소나 과일을 충분하게 먹는 비율은 2008년 71.6%보다 낮아져 2016년 69.3%로 나타났고, 탄 음식을 먹지 않는 비율도 2008년 92.4%에서 2016년 87.8%로 낮아졌다.


보건복지부 정진엽 장관은 “암 발생률은 갈수록 줄어들고, 생존율은 늘어나고 있다”며 “암은 이제 퇴치하거나 오랫동안 관리할 질환”이라고 말했다.


한편 복지부는 21일 중소기업중앙회 대회의장에서 ‘제10회 암 예방의 날’ 기념식을 개최하고, 서울대병원 방영주 교수, 삼성서울병원 백승운 교수 가천대길병원 박흥규 교수를 비롯한 총 100명에게 시상할 예정이다.


방영주 교수는 신규 항암제 개발을 위한 임상연구 수행, 수술 후 보조화학요법 연구 등 지난 30년 간 국내 위암 치료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아 근정훈장을 수상한다.


신규 치료법 도입 등 간암 치료와 연구에 노력해 온 백승운 교수와, 유방암 치료, 연구, 교육, 유방암 인식개선 및 생존자 관리에 기여한 박흥규 교수는 각각 근정포장을 받는다.

박대진기자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암 예방수칙 잘 알지만 실천 안하는 국민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지자체-병원 "감염병 공조 강화" 그러나 현실은 (2017-03-21 06:15:33)
“수술 다음날 퇴원 결석내시경, 수가 현실화 절실” (2017-03-21 05:53:22)
강성용 아이리움안과 원장, 대한안과학회 학술상
김재민 한양대구리병원장 복지부 장관상
정양국 교수(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복지부 보건의료기술 연구과제
장대현 교수(인천성모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재활의학회 춘계학회 우수포스터상
사랑플러스병원, 조승배 연세사랑병원 원장 영입
승기배 서울성모병원장 장녀
현대용 전임의(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 대한내과학회 우수논문상
대한류마티스학회 춘계학술대회 학술상 박원(인하의대)·젊은 연구자상 박진균(서울의대) 교수 外
한국화이자제약 이혜영 부사장, 에센셜 헬스 사업부문 총괄
양석우 교수(서울성모병원 안과), 대한성형안과학회 회장
나종훈 전 국제약품 부회장 부친상
조보현 임페리얼펠리스피부과 원장 부친상
노성희 경북대병원 수간호사 부친상
유승헌 前 삼일병원장 별세·유능화 연세필의원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