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6월19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삼진제약 "올 노인성질환 치료제 강화"
플래리스·뉴스타틴-A·뉴스타틴-R·에이알비-TS 등 중점 육성
[ 2017년 03월 17일 18시 00분 ]

삼진제약(주)(대표이사 이성우)이 올해 순환기 및 뇌질환 치료제 등 고령화질환 의약품에 집중한다.
 

삼진제약은 오늘(17일) 오전 마포구 서교동 본사에서 제49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노인성질환 치료제를 육성해 안정적 성장을 이어간다는 경영 목표를 제시했다.
 

특히 클로피도그렐 항혈전제 리딩품목인 '플래리스'를 필두로 고지혈증치료제 ‘뉴스타틴-A, 뉴스타틴-R’, 고혈압 복합치료제 ‘에이알비-TS’ 등 순환기질환 시장 지배력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치매치료제 분야에서 꾸준한 성장을 보인‘뉴토인’을 앞세워 뇌대사 개선제‘뉴티린’의 성장도 기대하고 있다.
 

원료합성을 통한 원료의약품 수출 확대, 임상(1상)을 진행 중인 경구용 안구건조증치료제도 가시적 성과를 위해 역량을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이성우 대표이사는“지난해 경기 불황과 정치사회적 혼란이 더해진 열악한 영업환경에도 불구하고 670여명의 임직원이 땀과 노력으로 최대 실적과 재무구조 건실화 등 목표를 달성했다”며 “올 한해도 급변하는 시장 환경에 빠르게 대응해 지속적인 성장과 주주가치 극대화라는 두 가지 경영목표를 반드시 달성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삼진제약은 2016년 영업 보고를 통해, 주력 제품의 성장과 효율적 경영, 비용 절감 등 노력으로 2393억원의 매출과 영업이익 421억원, 302억원의 당기 순이익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전년 대비 매출액 10.5%, 영업이익 16.9%, 당기순이익은 11.6% 등 3대 경영지표 모두 두 자릿수 성장을 이뤘다.
 

삼진제약은 안정적인 영업 실적에 힘입어 올해 동종업계 시가배당률 중 최상위 수준인 주당 700원(전년대비 16.7% 상향)의 현금배당을 의결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임기가 만료된 이성수(세무사, 공인회계사) 이사가 재선임되고 황완균 중앙대 약학대학 학장을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또한 이성수 감사위원, 최영욱(중앙약대교수) 감사위원 재선임, 황완균 감사위원을 신규 선임했다.

김도경기자 kimd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대용 국립암센터 국가암관리사업본부장
강대희 서울의대 교수, 서울대 총장 최종후보
CJ헬스케어 본사
김민경 연구원(국립암센터 암중개연구과), 진단유전학회 우수연제상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감사실 김옥봉 1급 승진 外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신임 이사장에 이영호 前 보건복지부 사회복지정책실장
최재완 센트럴서울안과 원장, 세계안과학회 최우수학술상
고도일 대한신경통증학회 신임회장 취임
김현성 나누리병원장 척추센터장, 세계최소침습척추학회 '파비즈 캄빈상'
한정열 한국모자보건학회 신임회장
변재영 교수(서울성모병원 영상의학과), 대한복부영상의학회 청석 공로상
김종악 대전선병원 본부장 장인상
어환 교수(삼성서울병원 신경외과)·이순환 이백가정의원 원장 장인상
이철호 대한의사협회 대의원회 의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