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8월20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옛날 항우울제 '클로질린', 전립선암 전이 억제"
[ 2017년 03월 14일 10시 38분 ]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구세대 항우울제인 클로질린(clorgyline)이 전립선암의 전이를 억제하는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워싱턴 주립대학 약학대학의 제이슨 우 박사는 클로질린이 전립선암 세포가 뼈로 전이되는 것을 차단한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메디컬 뉴스 투데이가 13일 보도했다.
 

전립선암은 전이될 경우 뼈로 들어갈 가능성이 90%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클로질린은 전립선암 세포의 뼈 전이를 돕는 암세포 안의 효소 모노아민 옥시다제A(MAOA,Monoamine oxidase A)의 활동을 억제한다는 사실이 쥐 실험 결과 밝혀졌다고 우 박사는 말했다.
 

이 효소는 뼈를 퇴화시키는 파골세포(osteoclast)를 활성화하는 3가지 단백질을 자극, 파괴되는 뼈가 새로 생성되는 뼈보다 많아지게 함으로써 전립선암 세포의 뼈 침투를 용이하게 한다고 그는 설명했다.

파골세포는 뼈의 성장과 손상으로부터 회복되는 과정에서 골조직을 퇴화시키고 조골세포는 이를 보충하기 위해 새로운 골조직을 생성한다.
 

그의 연구팀은 쥐의 전립선암 세포에서 이 효소의 발현을 감소시켜 보았다. 그러자 전립선암 세포의 뼈 전이 능력이 줄어들었다.
 

이번에는 반대로 이 효소를 과잉발현시켜 보았다. 그 결과 전립선암 세포의 뼈 전이가 증가했다.
 

연구팀은 이어 전립선암 세포주(cell line)를 클로질린에 노출시켰다.
 

그러자 파골세포를 활성화시키는 MAOA 효소의 3가지 단백질의 활동이 억제되면서 전립선암 세포의 뼈 전이 능력이 줄어들었다.
 

오늘날 사용되고 있는 항우울제 가운데는 옛날 항우울제인 클로질린과 유사하게 작용하는 종류들이 있다고 우 박사는 밝혔다.
 

이 연구결과는 암 전문지 '암 세포'(Cancer Cell) 최신호에 게재됐다.
 

전립선암[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전립선암[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연합뉴스 skhan@yna.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자폐증 진단 혈액검사법 개발" (2017-03-17 11:54:55)
미국 건강보험 대혼돈···'트럼프케어' 하원 통과 (2017-03-10 12:18: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