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5월29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가검진 시스템 개편, 컨설팅 비용만 6억원
건보공단, 업무 프로세스 재설계·정보체계 재구축 추진
[ 2017년 02월 16일 12시 00분 ]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성상철)이 차세대 건강검진 관리 시스템 구축을 위해 6억6000만원의 예산을 들여 전문가 컨설팅을 진행한다.

건보공단 주요사업 중 하나인 ‘건강수명 향상을 위한 전국민 맞춤형 건강관리’에 대한 세부과제로 검진체계 고도화 작업이 이뤄지는 것이다.


이번 사업은 큰 틀에서 건강검진 업무프로세스 재설계, 차세대 건강검진관리시스템 정보화 전략 계획 수립으로 구분된다.


구체적으로 업무프로세스 재설계를 위해 ▲중복, 낭비요인 제거 및 통합 ▲중장기 경영목표 및 제2차 국가건강검진 종합계획 ▲개선 방향 설정 및 전략수립 ▲업무분장 및 매뉴얼 작성 등의 과제가 수행된다. 

차세대 건강검진관리시스템 정보화전략계획에는 ▲건강검진 정보시스템 및 데이터 현황 분석 ▲ICT 기술 적용한 내외부 연계 방안을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미래전략적 측면이 강조되는 등 전반적인 사항이 다뤄진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중장기 경영목표, 생애주기별 맞춤형 국가건강검진 제도개편 등 건강검진시스템의 제도 및 환경변화에 대한 미래 적응력을 향상 시켜야 할 시기이기 때문에 이번 사업을 추진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실제 국가건강검진 2차(2016~2020년) 종합계획 등을 반영해 건강관리 사업부문간, 건강보험업무와 연계하는 시스템을 만들기 위한 과제로 수행되는 것이다.


이 관계자는 “현 시스템의 구조‧용량‧속도로는 국가검진제도를 수용하기에는 역부족이다. 통합성, 편리성 측면의 개선을 위한 정보시스템 재구축이 필요하다”고 진단했다. 

박근빈기자 ray@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건강검진 수검률 높아지면서 만성질환자 증가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야간 당직의 미배치 요양병원 '무죄' 확정 (2017-02-16 14:17:31)
"취약지 병원에도 '응급의료' 예산 지원" (2017-02-16 11:34:07)
이제중 교수(화순전남대병원 혈액종양내과), 제15회 서봉의학상
강성용 아이리움안과 원장, 대한안과학회 학술상
김재민 한양대구리병원장 복지부 장관상
정양국 교수(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복지부 보건의료기술 연구과제
장대현 교수(인천성모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재활의학회 춘계학회 우수포스터상
사랑플러스병원, 조승배 연세사랑병원 원장 영입
현대용 전임의(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 대한내과학회 우수논문상
대한류마티스학회 춘계학술대회 학술상 박원(인하의대)·젊은 연구자상 박진균(서울의대) 교수 外
한국화이자제약 이혜영 부사장, 에센셜 헬스 사업부문 총괄
양석우 교수(서울성모병원 안과), 대한성형안과학회 회장
보령제약 이한복 감사 부친상
JW생명과학 박철원 감사 빙모상
나종훈 전 국제약품 부회장 부친상
조보현 임페리얼펠리스피부과 원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