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6월19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전의료원 설립 '제동'···예비타당성 조사 '제외'
市, 기재부 결정···"11월경 재도전 방침"
[ 2017년 02월 15일 11시 07분 ]

대전광역시가 야심차게 추진해 오던 대전의료원 설립이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 대상사업에서 제외됐다. 대전시는 오는 11월 경 재정비를 거쳐 재도전 한다는 방침이지만 공공의료원 건립은 당분간 지체될 전망이다.
 

대전시 권선택 시장은 지난 14일 기자회견을 통해 “대전의료원 설립 사업이 기재부의 예비타당성 대상 사업에 포함되지 못했다”고 밝혔다.
 

대전의료원은 지난해 3월 구체적 로드맵이 마련돼 복지부 및 국회 등과 여러 차례 협의를 거쳐온 바 있으며, 시는 11월 300병상 1315억원 규모의 건립 사업에 대해 기재부에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했다.
 

그러나 기재부 측은 공공의료원 설립은 다른 사업과 비교해 시급성이 떨어진다며 사업 대상에서 제외시킨 후 복지부와 재협의를 거칠 것을 주문했다.
 

권선택 시장은 “대전의료원 설립은 시민과의 약속인 만큼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정부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라며 “대선공약에 의료원 건립이 포함되도록 하고 관계 부처 설득에도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이어 “공공의료원 건립은 복지부와 최초로 진행된 의무적 협의사항이었던 만큼 어려운 과제였던 게 사실”이라며 “기재부가 예비타당성 신청을 연 2회에서 4회로 확대한 만큼 재정비를 통해 정상 추진을 이루겠다”고 덧붙였다.

한해진기자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300병상 대전의료원 설립 추진 '순항'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대용 국립암센터 국가암관리사업본부장
강대희 서울의대 교수, 서울대 총장 최종후보
CJ헬스케어 본사
김민경 연구원(국립암센터 암중개연구과), 진단유전학회 우수연제상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감사실 김옥봉 1급 승진 外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신임 이사장에 이영호 前 보건복지부 사회복지정책실장
최재완 센트럴서울안과 원장, 세계안과학회 최우수학술상
고도일 대한신경통증학회 신임회장 취임
김현성 나누리병원장 척추센터장, 세계최소침습척추학회 '파비즈 캄빈상'
한정열 한국모자보건학회 신임회장
변재영 교수(서울성모병원 영상의학과), 대한복부영상의학회 청석 공로상
김종악 대전선병원 본부장 장인상
어환 교수(삼성서울병원 신경외과)·이순환 이백가정의원 원장 장인상
이철호 대한의사협회 대의원회 의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