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4월29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간경화 치료 줄기세포 단백질 세계 최초 발견
고대 생명과학대 김종훈 교수팀, 간섬유화 치료효능 단백질 검증
[ 2017년 01월 31일 11시 15분 ]

국내 연구진이 간경화를 치료하는 줄기세포 단백질을 발견했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고려대학교 생명과학대학 김종훈 교수팀이 줄기세포를 통해 간경화를 완화시킬 수 있는 단백질을 발굴하고, 치료 효능을 검증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고려대학교 김종훈 교수팀이 보건복지부 첨단의료기술개발사업(줄기세포·재생의료 상용화)과 미래창조과학부의 줄기세포 선도연구팀지원사업 지원을 받아 추진됐다.   

 

연구 결과는 학문적 성과를 인정받아 소화기질환 저명 국제의학저널인 Gastroenterology(인용지수, 18.19) 온라인 판에 게재됐다.  

 

만성간질환은 경제 활동이 활발한 40~50대 사망의 주원인이며 간암으로 발전할 수 있다. 아직 근본적인 치료방법은 알려지지 않았다.  

 

최근 중간엽줄기세포 이식이 간경화에 치료 효과가 있다는 학계 보고가 있었지만, 이에 상반된 연구결과도 있어 세포치료제로서 안전성 및 유효성에 대한 논란이 제기되고 있다.

 

김 교수팀은 중간엽줄기세포가 분비하는 여러 단백질 중 간경화를 완화시킬 수 있는 단백질을 찾았다.  

 

중간엽줄기세포를 체내 직접 이식하지 않고, 단순히 세포가 분비하는 단백질만 주입해도 섬유화된 간조직이 재생됐다.    

 

이는 중간엽줄기세포가 분비하는 단백질 중 간섬유화 치료효능을 보유한 단백질이 존재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연구팀은 간섬유화를 억제하는 단백질을 발굴하기 위해 중간엽줄기세포가 분비하는 수많은 단백질을 면밀히 분석했다. 그 결과, MFG-E8 단백질이 간조직 섬유화를 억제하는 핵심 인자로 밝혀졌다.      

 

김종훈 교수는 "줄기세포 이식 없이 MFG-E8 단백질만으로 높은 치료 효과가 있음을 세계 최초로 규명하고, 줄기세포 기능성 강화에 활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연구팀은 발굴한 단백질 치료적 효능에 대한 국내·외 특허를 출원했고, 기술이전 및 기업과 공동연구를 통해 간경화 치료용 단백질의약품으로 개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공동 저자인 대전성모병원 간담췌외과 김세준 교수는 "조직 섬유화 반응은 간뿐만 아니라 신장, 심장, 폐 등 다양한 질환의 원인이 되므로 임상적으로 MFG-E8는 간경화 외에 다른 질환 치료물질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했다. 

김도경기자 kimd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만·일본 타산지석 삼아 산부인과 해결책 모색 필요" (2017-02-01 06:00:00)
같은 듯 다른 뇌·척수 종양, 발생기전 차이 규명 (2017-01-30 10:51:15)
노환중 양산부산대병원장 연임
한국원자력의학원 김연주 교육수련부장
국희균 사랑플러스병원장, 제6회 '국민 미션 어워드' 의료부문
국립암센터 정승현 국가암관리사업본부 암빅데이터센터장 정승현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강경수 인재경영실장 外
한국의약평론가회 제11대 회장에 한광수 前 서울시의사회장 外
이상열 교수(원광대병원 전신건강의학과), 대한신경정신의학회 공로상
노만희 더불어민주당 직능특보 수석단장 및 보건의료특보단 총괄단장 임명
홍성진 교수(서울성모병원 마취통증의학과), 대한중환자의학회 제32대 회장
노우철 원자력병원장, 세계유방암학술대회 조직위원장
조광욱 교수(부천성모병원 신경외과), 대한중환자의학회 초록상
양통권 양치과의원 원장 부친상-고문수 동국대의대 교수 장인상
윤병준 장경한의원 원장·조경욱 정감치과의원 원장 장모상
최정화 성화의료재단 대한병원 이사장 별세·박근민 대한병원 진료부장 빙모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