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5월28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응급실에 연예인 왔다" 카톡 보낸 의사 2명 중징계
서울대병원, 전공의 2명 정직·감봉···“환자정보 유출 처벌대상”
[ 2017년 01월 22일 20시 26분 ]

근무하는 병원에 유명 연예인이 찾아와 치료받은 사실을 지인들에게 퍼뜨린 의사들이 징계를 받았다.
 

22일 서울대학병원 전공의 2명이 지난해 말 한 유명 연예인 B씨가 병원에서 응급 치료를 받은 사실을 지인들에게 알려 각각 정직과 감봉 처분을 받았다.
 

이들은 B씨가 본인들이 근무하는 병원을 방문한 사실을 알고 음주 여부 및 동행한 지인이 누구인지 등을 담은 내용을 카카오톡을 통해 지인들에게 전송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B씨의 소속사에서는 특별한 문제제기를 하지 않았으나 뒤늦게 이 사실이 알려지자 병원 측이 유포자를 찾아내 내부회의를 거친 끝에 각각 정직 1개월 및 감봉 3개월 처분을 내린 것으로 확인됐다.
 

환자 개인정보를 동의 없이 공개하는 경우 징계 처분을 받을 수 있다는 게 병원의 입장이다.
 

실제 의료법 19조에 따르면 환자정보 누설 및 발표시 형사처벌도 가능하다고 돼 있다.
 

한편 해당 전공의들은 특별한 이의 없이 징계를 받아들인 것으로 밝혀졌다.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한해진기자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림대성심병원, 청소년 비만퇴치 프로그램 운영 (2017-01-22 21:15:00)
100세 이어 103세 노인 탈장수술도 성공 (2017-01-22 16:09:45)
강성용 아이리움안과 원장, 대한안과학회 학술상
김재민 한양대구리병원장 복지부 장관상
정양국 교수(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복지부 보건의료기술 연구과제
장대현 교수(인천성모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재활의학회 춘계학회 우수포스터상
사랑플러스병원, 조승배 연세사랑병원 원장 영입
승기배 서울성모병원장 장녀
현대용 전임의(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 대한내과학회 우수논문상
대한류마티스학회 춘계학술대회 학술상 박원(인하의대)·젊은 연구자상 박진균(서울의대) 교수 外
한국화이자제약 이혜영 부사장, 에센셜 헬스 사업부문 총괄
양석우 교수(서울성모병원 안과), 대한성형안과학회 회장
나종훈 전 국제약품 부회장 부친상
조보현 임페리얼펠리스피부과 원장 부친상
노성희 경북대병원 수간호사 부친상
유승헌 前 삼일병원장 별세·유능화 연세필의원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