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0월24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조현아씨 구치소 진료 논란…법무부 "특혜 아냐"
인하대병원·서울대병원 의사에게 무릎 통증·우울증 진료
[ 2015년 08월 04일 11시 37분 ]

일명 '땅콩 회항'으로 구속 수감됐던 조현아(41) 전 대한항공 부사장이 구치소 수감 당시 한진그룹 소유 인하대병원 등 외부 의료진 진료를 받은 것으로 알려지면서 특혜 의혹 논란이 일고 있다.

 

이번 논란에 대해 4일 법무부는 "특혜로 볼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지난 1월 서울 남부구치소에 수감된 조 전 부사장이 구치소 전담 의사나 구치소 협약 병원 의료진이 아닌, 인하대병원 의사와 서울대병원 의사에게 각각 무릎 통증 진료와 우울증 등 정신과 진료를 받았다는 사실이 드러나면서 ‘특혜 의혹’이 제기됐다.

 

법무부는 “관련 법령에 따라 이뤄진 것으로 조 전 부사장이 구치소에서 외부 의료진의 진료를 받은 사실 자체를 특혜라고 단정할 수 없다”고 밝혔다.

 

형의 집행 및 수용자 처우에 관한 법률은 수용자가 자신의 비용으로 외부 의료시설에서 근무하는 의사에게 치료받기를 원할 경우 교정시설의 장이 시설 근무 의사 의견을 고려해 이를 허가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같은 법 시행령 역시 교정시설의 장이 필요하다고 인정될 경우 외부 의료시설에서 근무하는 의사에게 수용자를 치료하게 할 수 있도록 했다.

 

검찰은 지난달 31일 서울 강서구 대한항공 본사 내 부속의원 및 인하대병원을 압수수색해서 조 전 부사장의 진료기록부를 확보했다.

 

해당 진료기록부는 조 전 부사장의 수감 직전 건강상태를 기록한 것이다. 검찰은 이를 통해 조 전 부사장의 구치소 내 편의와 관련한 청탁 의혹 및 의료법 위반 혐의를 수사 중이다.

허지윤기자 jjyy@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조현아 대한항공 부사장 사건 불똥 의료계로 튀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우석 경북의사회장, 2021년 자랑스런 경북도민상
이진화 이대서울병원 호흡기내과 교수, 보건복지부 장관상
복지부 첨단의료지원관 박금렬·보건의료정책과장 고형우·보험정책과장현수엽 外
고인준 교수(은평성모병원 정형외과), 대한정형외과학회 학술전시장려상
박승우 삼성서울병원장, 대한병원협회 부회장 임명
대한의사협회 정보통신 자문위원에 유소영 교수(서울아산병원 빅데이터연구센터) 위촉
영화배우 안성기, 서울성모병원 1억
유임주 대한해부학회 이사장 취임
제33회 아산상 대상 김우정 헤브론의료원장·의료봉사상 최영아 의사·사회봉사상 권순영 NEI 대표
대한관절경학회 회장 나경욱(일산백병원 정형외과)
대한응급의학회 회장 진영호(전북대병원)
조우람 교수(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대한고관절학회 최우수 구연상
김범태 교수(순천향대부천병원 신경외과), 자랑스런 신경외과 의사상 및 대한신경외과학회장 선출
김지윤 前 고신대 의대 교수 부친상-최형욱 제오피부과 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