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0월19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료정보학회 'Job Fair' 구색 맞추기?
상담 학생 거의 없는 등 업체 부스 무용론 제기…"주최측 준비 소홀" 지적
[ 2014년 07월 06일 20시 00분 ]

의료 IT기업 홍보와 함께 인재 발굴 효과가 기대됐던 ‘대한의료정보학회 잡 페어(Job Fair)’가 성과 없이 마무리 됐다.

 

학회 측의 무성의한 기획 및 운영이 문제라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대한의료정보학회는 지난 4일부터 5일까지 이틀 간 서울대학교병원 어린이병원에서 '2014 춘계학술대회'를 개최했다.

 

학회는 국내 의료IT 회사와 학부생 간 소통의 장(場)을 제공한다는 취지로 행사기간 동안 잡 페어를 처음으로 마련했다.

 

학회 관계자는 “홍보 기회가 적은 업계와, 구직에 어려움을 겪는 학부생들 의견을 수렴해 취업 상담 세션을 도입하게 됐다”며 "국내를 대표하는 의료 IT기업들이 참여한 만큼 상호 발전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실제 잡 페어에는 ▲인피니트헬스케어 ▲비트컴퓨터 ▲롯데정보통신 ▲유비케어 등 4개 업체가 참여했다. 오전 10시 30분~11시30분 한 시간 동안 서울대병원 정보시스템 견학 프로그램, 포스터 발표 세션도 동시에 진행됐다.

 

하지만 잡 페어가 진행된 코너는 너무나 한산했다. 간혹 팜플릿을 가져가는 사람들은 있었지만 상담을 받는 경우는 거의 드물었다.

 

A업체 관계자는 “행사가 공식적으로 끝난지 20분이 지났지만 지금까지 단 1명만 상담하러 왔다”며 “이제 그만 부스를 철수하고 마무리할 것”이라고 푸념했다.

 

B업체 관계자는 “한 시간 동안 2명 찾아 온 것이 전부다. 주최 측으로부터 학부생 참여가 많지 않을 것이라 들었기 때문에 처음부터 기대는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참가 업체들은 한 목소리로 주최 측의 행사 기획과 운영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C업체 관계자는 “보통 회사소개서, 상담프로그램 등을 사전에 철저히 준비하고 잡페어에 참가하는데 이번 행사는 며칠 전에 통보받고 급하게 나왔다”며 “그래도 부스를 마련해 기다리고는 있는데 찾아오는 학생들이 없어서 안타깝다”고 말했다.

 

이어 “전체 학회 참석자도 적은데 여기에 메인 프로그램인 서울대병원 정보시스템 견학 프로그램이랑 동시에 진행되기 때문에 학생들이 여기 오기는 어려웠을 것”이라며 “행사 구색 맞추기 위해 업체들 부른 것 같다”고 꼬집었다.

 

D업체 관계자는 “대규모 취업박람회에서 하루 종일 심층면접하고 면담해도 실제 인재 채용으로 이어지는 경우 드물다. 하물며 1시간 상담으로 학생들에게 필요한 충분한 정보를 제공할 수 있겠느냐”고 반문했다. 

 

그는 “행사 취지가 구인난에 시달리는 업계에 유능한 인재를 만날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라면 애초 프로그램 구성 및 시간 배정에 공을 들이고 많은 학생들이 참석할 수 있도록 홍보했어야 한다”고 제언했다.

 

이에 대해 학회 관계자는 “원하는 학생 모두를 참여토록 할 계획이었지만 개최 장소가 병원인 만큼 환자 불편을 고려하지 않을 수 없었다”며 “여기에 사무국 인력이 부족해 학생들 참여를 적극적으로 유도하는게 쉽지 않았다”고 현실적인 어려움을 전했다.

김성미기자 ksm6740@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예산은 줄고 각종 행사는 참여해야겠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지원 부산대병원 조교수 부친상-최범성 양산부산대병원 조교수 장인상
조우람 교수(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대한정형외과연구학회 최고 구연상
김영준 교수(건국대병원 영상의학과), 대한ITA영상의학회 차기회장
박원명·우영섭 교수(여의도성모병원 정신건강의학과), 亞정신약물학회 우수구연상
송양수 질병관리본부 연구기획과장
이재화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이사장 장녀
대한의사협회 간호제도개혁특별위원회 위원장 이상운·간사 박진규 外
대한의사협회 이인식 정보통신이사(건국대병원 재활의학과)
이영상 박사(정형외과), 분당제생병원 제9대 병원장
김선현 교수(국제성모병원 가정의학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이은아 원장(헤븐리병원), 대한신경과의사회장 연임
이규일 삼진제약 영업부 이사 장녀
최인환 최인환이비인후과 원장 장모상
김재중 서울아산병원 교육부원장 모친상-정혜림 강북삼성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 시모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