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12월15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발렌타인데이 앞두고 에스테틱상품권 인기
[ 2012년 02월 10일 05시 05분 ]
발렌타인데이 선물로 초콜릿 대신 리프팅이나 얼굴축소, 여드름 등을 관리하는 에스테틱상품권이 인기를 끌고 있다.

매년 찾아오는 발렌타인데이(2월 14일)때 남자친구에게 어떤 선물을 줄까 고민하던 여자들이 초콜릿 대신 피부관리 상품권을 선택하고 있다. 이는 겨울 내 거칠어진 남자친구의 피부를 생각해 초콜릿 선물 대신 함께 공유하며 즐길 수 있는 커플 피부관리를 선택한 것이다.

이렇듯 최근에는 남성을 위한 에스테틱 상품권이 인기를 얻고 있으며, 커플이 함께 받을 수 있는 피부관리 상품권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부부가 함께 피부관리실을 찾는 경우도 늘어 건강과 웰빙에 대한 트랜드가 강해졌음을 단편으로 보여주고 있다.

안티에이징 전문기업인 본 에스티스 한도숙 원장은 “유통전문 기업들이 발렌타인데이를 활용한 다양한 마케팅을 선보이고 있어 이벤트를 꼼꼼하게 챙긴다면 발렌타인 데이를 알차게 즐길 수 있다”고 전했다.

한도숙 원장은 “발렌타인데이 하면 연상되던 초콜릿. 이제는 시대흐름에 따라 연인의 개성에 맞는 선물을 선호하고 있어 본 에스티스에서도 발렌타인데이를 맞아 남성들을 위한 피부과관리 상품권과 연인들을 위한 커플 관리 상품권 등 단기 한정 상품을 선보여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 원장은 “스파시설과 함께 두피관리, 비만관리, 리프팅관리, 얼굴축소 관리, 여드름관리, 산전후 관리 등 피부와 체형을 예쁘게 가꿔주는 프로그램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덧붙였다.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김도경기자 kimd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주웅 이대목동병원 공공의료사업센터장(산부인과), 공공의료포럼 복지부장관상
양철우 교수(서울성모병원 신장내과), 보건의료기술진흥 유공 국무총리상
김선종 이화여대 임상치의학대학원장(구강악안면외과), 보건의료기술진흥 유공 복지부장관상
고려대학교, 의무기획처장 박종웅 교수(정형외과)·연구교학처장 오상철 교수(혈액종양내과)
강릉아산병원, 저소득층 자녀 교복비 1000만원
이기열 교수(고대안산병원 영상의학과), IWPFI(국제폐기능영상의학회) 한국 대표위원
대한남자간호사회 제2대 손인석회장 취임
질병관리본부 은성호 기획조정부장·나성웅 긴급상황센터장 外
조석구 교수(서울성모병원 혈액내과), 한국실험혈액학회 초대회장 취임
어준선 안국약품 회장, 혜정장학회 기금 12억 출연
광동제약 김영목 상무 外
이기형 고대의료원장, 대한병원협회 부회장 선임
성재훈·이호준 교수(성빈센트병원 신경외과), 대한뇌혈관내수술학회 우수구연학술상
최우철 서울베스트안과 원장 장인상